작년 상반기 경단녀 150만 6000명… 30대 46% 최다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미래 역량 육성·학교안전망 구축… 학생 꿈 맘껏 펴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억 소리 나는 농부… 나도 돼볼까 부농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주민과 함께 창작·문화공간 짓는 ‘협치 노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휴공간 활용 ‘청소년 아지트’ 등 눈길

서울 노원구가 동네 문제를 주민들과 협의하고 해결하는 민관 협치로 지역사회를 바꾸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구는 대표적인 민관 협치 사례로 동네에 방치된 유휴공간 활용을 소개했다. 첫 시도로 올 1월 ‘청소년 아지트’가 문을 열었다. 주민센터와 상상이룸센터, 아동복지관 등 3곳의 유휴공간에 마련됐다. 청소년들이 자유롭게 창작 활동을 할 수 있는 무대와 오락 기회를 제공해 각종 스트레스 해소가 가능하다.

월계2동 인덕대 앞 지하보도도 마찬가지다. 오랫동안 방치됐던 지하보도를 문화 창작 공간인 ‘미트업(Meet up) 센터’로 조성해 개방했다. 1인 미디어실, 밴드 연습실, 댄스실, 미니극장 등으로 꾸며졌다. 키보드, 드럼 등의 악기를 갖춘 밴드 연습실은 물론 춤을 통해 끼와 열정을 발산할 수 있도록 했다. 20석 규모의 미니극장도 사전 예약해 이용할 수 있다.

그동안 추진한 민관 협치 사업은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모두 26개다. 구는 보다 효율적인 사업 발굴과 추진을 위해 지역사회 혁신계획 수립 연구용역을 해 정책에 반영하기로 했다. 민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한 협치조정관을 채용하고 협치위원도 30명에서 40명으로 증원했다. 내년에는 지금까지의 성과를 바탕으로 부문별 실행의제 9개, 기반구축의제 15개를 선정하고 8억 5000만원의 사업비를 편성할 예정이다.

구는 지속가능하고 중장기적인 지역사회 혁신계획 의제 발굴, 추진을 위해 다음달 4일까지 ‘협치 공론단’ 100여명을 모집한다. 아울러 오는 25일 구청 대강당에서 ‘1기 협치노원 활동 공유회’를 개최한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11-23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73세까지 고용… 어르신 행복한 동작

區 자본 출자 ‘어르신행복주식회사’ 청소·공예품 제작 등 163명 근무 중

“송파 장지천 숲체험원 다시 열어요”

[현장 행정] 박성수 구청장 유아숲체험원 점검

‘온 마을이 학교다’… 양천 마을교육공동체 추진

민간주도 거버넌스형… 29일까지 공모 학교·동별·방과후·학부모 사업 등 대상

노원, 임산부 1353명에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年 41만원 지원… 25일부터 선착순 모집 “안전 먹거리 먹고 농가 판로 확보 돕고”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