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순경 공채 6만여명 몰려 ‘역대 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순경 공채 6만여명 몰려 ‘역대 최다’
올해 제2차 경찰공무원(순경) 공채 필기시험이 실시된 지난 30일 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이 서울 서대문구 명지고등학교 정문을 빠져나오고 있다. 3560명을 선발하는 이번 순경 시험에는 6만 1297명이 응시해 역대 최다 응시 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

올해 제2차 경찰공무원(순경) 공채 필기시험이 실시된 지난 30일 시험을 마친 수험생들이 서울 서대문구 명지고등학교 정문을 빠져나오고 있다. 3560명을 선발하는 이번 순경 시험에는 6만 1297명이 응시해 역대 최다 응시 기록을 세웠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