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에 한 명… 경기 닥터헬기, 생명 구했다

소방시스템 연계 24시 구조·구급 업무

국회 보낸 4개 법안 싸고 고용부 긴장

탄력근로·ILO협약 비준 등 현안 첨예한 이견에 통과 낙관 어려워

마포, 당인리발전소 일대 역사문화거리 조성

상수동 사거리~양화진 공원 1㎞ 구간

김포 고촌초, 지역 판소리명창·무용가 초청 이색 진로체험

원진주 명창·김혜숙 무용학원장 문하생들 판소리·무용 공연 선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포 고촌초등학교 이색진로체험 행사에서 정윤아·유하령양이 판소리 춘향가 중 사랑가 대목을 부르고 있다.

경기 김포 고촌초등학교가 판소리 명창과 무용가를 초청, 전문직업인과의 만남을 마련해 이색진로체험 시간을 가졌다.

22일 고촌초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고촌초 꿈·끼 탐색 주간으로 다양한 프로그램과 체험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진로체험주간에는 ‘다양한 직업세계 탐색하기’를 비롯해 ‘쇼콜라티에(파티쉐)’, ‘마술사’, ‘뮤지컬 배우’, ‘아로마테라피’ 등 체험 프로그램이 부스별로 진행됐다.

특히 21일에는 4~6학년을 대상으로 김포에서 활동 중인 판소리명창과 전문무용가를 초청해 문하생들과 함께 공연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체육관에서 ‘판소리와 무용이 함께하는 국악축제’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김포에서 고교·중학교 재학 중인 정윤아·유하령양이 남도민요 성주풀이와 남원산성·진도아리랑을 메들리로 불렀다. 이어 춘향가 중 ‘사랑가’ 대목을 입체창으로 춘향과 이도령 역을 나눠 맡아 공연하자 학생들의 박수가 터져나왔다. 또 양도초 4학년생인 양준모 학생은 흥보가 중 박타는 대목을 불러 학생들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무용부문에서는 정윤서 학생이 ‘겨울에 피는 동백아’ 제목으로 추운 겨울에도 붉은 꽃송이를 피우는 아름다운 동백꽃을 표현한 작품을 선보였다. 이어 전국대회에서 우수상을 많이 받은 고촌초의 자랑 신서연 학생이 ‘경고춤’을 공연했다. 손에 작은 장구를 들고 추는 춤으로 매우 경쾌하고 화려한 기교가 돋보이는 춤이다.

마지막으로 4명으로 이뤄진 어른들 동아리팀의 판소리 중 사철가 떼창이 이어졌다. 한 학생은 원 명창과의 질의응답 시간에 “여러 사람이 소리북을 치며 판소리를 함께 부르는 방식은 이번에 처음 봤다”며 호기심 어린 표정을 짓기도 했다.

또다른 학생은 “오늘 판소리와 무용공연을 보고 평소 접하지 않아 생소하고 어려웠는데 현장에서 직접 관람해보니 우리 전통음악을 훨씬 잘 이해할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공연이 마무리되자 박현식 교장은 “다양한 꿈과 끼 체험활동을 통해 우리 학생들이 좋아하는 것과 잘하는 것을 알고 키워가 미래 역량있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응원과 격려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사진 한장에 온갖 성희롱…박지민 “악플러 신고

가수 박지민이 자신을 겨냥해 성희롱 발언을 일삼은 악플러들에게 신고하겠다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통해 법적 대응을 시사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 과학을 탐하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주민 갈증 풀릴때까지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