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장,우한교민 격리시설 옆 현장시장실서 간부회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엄태준 시장이 17일 오전 국방어학원 옆에 마련된 현장시장실에서 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이천시 제공

엄태준 경기 이천시장은 17일 오전 장호원읍 중국 우한 3차 귀국자 146명이 머무르는 국방어학원 인근에 마련된 현장시장실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주제로 주례 간부회의를 열었다.

엄 시장은 지난 12일부터 오전엔 시청 집무실에서,오후엔 현장시장실에서 근무하고 있으며 주례 간부회의를 열기는 이날이 처음이다.

엄 시장은 “우한 교민 전원이 무사히 퇴소하는 날까지 시민 안전에 빈틈없이 최선을 다해달라”며 “지역 상가와 음식점 이용해 지역특산품 구매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적극적으로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현장시장실은 3차 귀국자들이 국방어학원에서 퇴소할 때까지 운영될 예정”이라며 “현장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게 되고 장호원 주민들이 보다 안심하고 생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시민소통의 공간으로도 활용된다”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