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공동-참고)야생조류에서 새로운 유형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H5N8형) 첫 확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이하 중수본)는 부산 사하구(낙동강하구)에서 폐사한 야생조류(큰고니)에 대한 정밀검사(환경부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결과, 1월 26일 H5N8형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올해 겨울철 첫 확진되었다고 밝혔다.


* (야생조류검출) 24건(10.26.~, 분변17, 포획6, 폐사체1 / H5N1형 23건, H5N8형 1건)




중수본은 과거 사례로 볼 때 새로운 유형이 추가 유입 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다시 한번 유행하여 장기간 발생* 할 수 있어 철새도래지 예찰, 출입 관리 및 가금농장 방역관리에 철저를 기해야 된다고 밝혔다.


* '16/'17년 2개 유형(H5N6·H5N8형) 검출, '16.11.16.∼'17.4.4.까지 가금농장 383건 발생




첫째, 인근 철새도래지에서 야생조류 추가 폐사가 있을 것에 대비하여 낙동강하구, 창원 주남저수지 및 인근 소하천에 대해 관계기관 공동으로 상시 예찰을 지속한다.




둘째, 이번에 H5N8형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검출된 지역과 큰고니 서식 지역*의 인근 도로 및 주변 농장 진입로 등에 집중 소독을 실시한다.


* 전국 51개 철새도래지에 8,206수 서식 확인('22년 1월 환경부 조사 기준) : 나주 우습제(983수), 부산 낙동강하류(883), 부산 낙동강하구(857), 창녕 사지포(728) 등




셋째, 낙동강하구의 검출지점은 소독 등 긴급 조치와 사람·차량 출입 금지 등 통제를 시행하여, 축산차량·관계자뿐만 아니라 낚시·산책 등을 위한 일반인도 출입이 제한된다.




넷째, 검출지역 10km 내 방역지역은 가금농장에 대한 예찰·검사, 소독을 강화하여, 가금농장에 대한 일제검사와 매일 전화예찰을 실시하고, 철새도래지 주변 도로와 농가 진출입로 등에 대해 매일 소독을 추진한다.




다섯째, 큰고니 서식지역, 야생조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검출지역 및 산란계 특별관리지역(16시군)*에 대해 'AI 위험주의보'를 강화 발령하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농장 방역수칙 등을 집중 홍보한다.


* 경기 포천·평택·안성·화성·여주·이천 / 충남 천안·아산 / 충북 음성 / 세종 / 전북 김제 / 전남 나주 / 경북 영주·칠곡·봉화 / 경남 양산




중수본은 "철새도래지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지속 검출되고 있어 확산 방지를 위해 하천 및 저수지 등 철새도래지에 낚시·산책 등을 위한 출입을 삼가하고 야생조류 폐사체 발견 시 국립 야생동물질병관리원에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또한 "가금농장 관계자들은 설 연휴 기간에도 긴장을 늦추지 말고 출입 차량 2중 소독(고정식+고압 분무)을 포함한 농장 4단계 소독, 소독·방역 시설이 없는 농장 부출입구·축사 쪽문 폐쇄 등 방역수칙 준수와 차단방역을 세심히 실천해야 한다"라고 강조하였다.




이와 함께 “사육 가금에서 폐사 증가, 산란율·사료 섭취량·활동성 저하 등 의심 증상을 면밀히 관찰하여 이상이 있는 경우 즉시 방역 당국으로 신고할 것”을 덧붙였다.




가축전염병 통합 신고전화 ☎ 1588-9060 / 4060




붙임 농장 4단계 소독 요령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