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태용 “세계 최대 고인돌 몰라서 훼손 죄송”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233억짜리 잡초 키우나… 폐허로 변한 군위 위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음성, 산단에 어린이집·체육관… 노동자 삶의 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현장 행정] 관악구 ‘브랜드’로 키우는 노랑머리 구청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종필 구청장의 브랜드 도시 사업

‘고시촌 1번지’인 관악구는 2009년 사법시험 폐지, 로스쿨 도입으로 직격탄을 맞았지만, 2010년 유종필 관악구청장의 취임과 함께 다양한 브랜드의 도시로 새로 태어났다. 유 구청장은 ‘인문학의 도시’, ‘걸어서 10분 거리 도서관 도시’, ‘365일 자원봉사 도시’ 등 다양한 관악구만의 브랜드를 개발했다.

구청장 본인도 브랜드화시킨 유 청장은 파격적 염색머리로 유명하다. 또 본인의 얼굴을 담은 명함(큰 사진)도 네 가지 색깔과 사진으로 만들어 관악구 알리기에 앞장서고 있다. 청장뿐 아니라 관악구 직원들도 명함 경진대회를 열어 나이트클럽 웨이터 명함, 책처럼 펼치는 명함 등 공무원으로서는 상상하기 어려운 명함을 만들었다.

관악구는 올해 ‘걸어서 10분 텃밭 도시’란 브랜드를 하나 더 추가할 계획이다. 미림여자정보과학고 인근의 삼성동 산 86-6 일대에 약 1만㎡의 도시농업공원을 조성한다. 도시농업공원은 텃밭, 논, 토종씨앗을 보급하는 채종원, 도시양봉 시설 등을 고루 갖추고 올 연말 문을 연다.

지난해 시범적으로 도시양봉을 시도한 관악구는 질 좋은 꿀 생산에 성공했다. 유 청장은 직원 공모를 통해 꿀이름 짓기를 시도하다 결국 스스로 ‘관악산 꿀벌의 선물’(작은 사진)이란 브랜드를 만들었다.

관악구 고시촌은 1975년 서울대 이전과 함께 형성됐다. 1984년 지하철 2호선 신림역과 서울대입구역이 개통되면서 관악산 고지대에 하숙촌과 고시원이 밀집하기 시작했다. 오히려 주택가 원주민이 고시생에 밀려나는 젠트리피케이션 현상이 나타나던 고시촌은 2000년대 주민의 50% 이상을 고시생이 차지하면서 정점을 찍었다.

2009년 로스쿨 도입과 함께 고시원 공실이 생겼고 현재 공실률은 35%에 이른다. 1995년 2만 8000여명이었던 대학동(옛 신림동) 인구는 2013년 2만 3000여명으로 급락했다.

관악구는 고시촌의 역사성을 보존하면서 지식창조마을로 변화하고자 다각도로 애썼다. 대학18길에서 20년 넘게 운영된 고시원인 태학관은 유학생 아들이 돌아와 물려받으면서 서울대 외국인 유학생을 위한 커뮤니티 하우스로 탈바꿈했다.

고시촌 영화제, 1인 가구 축제 등을 열어 전국에서 1인 가구가 가장 많은 관악구에 ‘인간이란 섬을 연결하는 다리’도 세웠다. 유 청장은 “관악산과 이웃한 관악구는 자연이 바로 이웃으로 행복한 친환경 도시란 목표에 근접했다”며 “도시농업으로 자연과 함께하는 공동체 문화를 조성하고 주민들의 삶에 여유를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2016-01-12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역대급 폭우에도 침수 0건… 양천의 ‘유비무환’

신월배수장 1시간 100㎜ 비 견뎌 이기재 구청장 선제적 안전 대응 공무원·자원봉사자 지원도 큰몫

“국공립 어린이집 50%”… 격이 다른 은평 돌봄[

공공보육 파수꾼 김미경 구청장 ‘90번째 구립’ 솔숲어린이집 개원 2023년까지 6곳 추가 개원 목표 보육교사 확충 등 질적 성장 총력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