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짜리 ‘알짜 차관’ 놓쳐 아쉬운 감사원

임찬우 위원 임명에 희비 엇갈린 부처

“서초구청 감동” 1천만원 선뜻 내놓은 주민

손님 끊기자 조은희 구청장·직원 수백명 줄지어

행안부 “지자체, 재난관리·구호기금 쓰세요”

17개 시·도 5조 보유… “제한 완화 요청”

코레일, 추석 연휴 열차 148회 증편…SRT는 ‘중련’ 운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추석 특별수송기간(11~15일) 코레일은 KTX를 비롯한 열차를 평소보다 148회 늘려 총 3472회 운행한다. SRT는 600회로 증편은 없지만 두개 열차를 하나로 연결하는 ‘중련’ 운행으로 수송력을 확대했다.

고양차량기지에서 출발 대기 중인 KTX 열차. 코레일 제공

12일 코레일에 따르면 특송기간 KTX는 90회 늘어난 1590회, 새마을 등 일반 열차는 58회 증편한 1882회를 운행하고 있다. 일평균 이용객은 54만명으로 총 269만여명이 열차를 이용할 것으로 추산됐다. 열차별로는 KTX가 131만명(강릉선 KTX 9만명 포함), 일반 열차 138만명이다. 코레일은 귀경객 편의를 위해 추석인 13일과 14일 정기열차 종료 후 8개 노선에 심야 전동열차 56회를 추가 운행했다. 좌석 예매율은 11일 오전 7시 기준 75.7%(KTX 77.4%,일반 열차 72.4%)를 기록한 가운데 예매율은 경부선 77.2%, 호남선 72.3%에 달했다. 코레일은 귀경객 편의를 위해 추석인 13일과 14일 8개 노선에서 심야 전동열차를 56회 추가 운행한다.

SR은 추석 특별수송기간 SRT 총 600회를 투입해 36만여명을 수송할 계획이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단 한 명도 놓치지 않겠다”

코로나 비상대책 가동 원희룡 지사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