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저도 오늘 일반인에 개방 ‘시민 품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통령 휴양지로 일반인 출입이 금지됐던 경남 거제시 저도가 47년 만에 개방된다.

행정안전부와 국방부, 해군, 경남도, 거제시는 저도를 17일부터 내년 9월 16일까지 1년간 시범 개방한다고 16일 밝혔다.

장목면 궁농항에서 저도 사이 3.9㎞ 뱃길을 하루 두 차례 유람선이 다닌다. 매주 월·목요일은 시설 정비 등을 위해 개방하지 않는다. 하루 방문인원은 한 차례 300명씩 모두 600명이며 1시간 30분 동안 둘러볼 수 있다. 개방 구역은 산책로, 모래해변, 연리지정원(골프장) 등이며 대통령 별장과 군사시설은 제외된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19-09-17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