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시기’ 항의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왜 현금 지급 않나” 민주 시의원과 마찰

이재명 “부천 빼고” 재난소득 검토에 부천시장 “제 잘못

장덕천 시장 공개 반대했다가 SNS 사과하며 일단락

호남 시도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공동건의

국립 공공보건의료대학 법제화 요구도

‘마스크 천사’ 릴레이… 안심 나누는 성북

[코로나 걱정 말아요… 적극 예방 나선 자치구] 석관동 첫 기부 후 나눔 행렬 이어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0일 성북구 석관동 통장협의회를 비롯한 여러 주민단체에서 석관동주민센터를 방문, 마스크를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은경 석관동주민센터 보건복지팀장, 김희자 석관동 통장협의회장, 이대현 석관동장.
성북구 제공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나타나는 가운데 서울 성북구 석관동에서 마스크 나눔이 확산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2일 성북구에 따르면 지난 5일 익명의 석관동 마스크 천사가 마스크 500개를 기부(서울신문 6일자 14면)한 이후 석관동에서 마스크 나눔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10일에는 석관동의 주민자치회, 통장협의회를 비롯한 여러 주민단체들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마스크를 전달해달라며 동주민센터를 방문했다. 석관동주민자치회는 814개, 통장협의회는 250개를 기부했다. 석관동 자율방재단도 30만원 상당의 마스크를 주민센터에 기탁했다. 김덕현 주민자치회장은 “연일 계속되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 국민이 위기감을 가진 이때 지역의 단체장으로서 조금이나마 바이러스 감염 예방 활동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주민들의 연이은 마스크 기부행렬에 석관동주민센터 직원들도 150개를 구매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동주민센터 측은 기부 마스크를 지역 내 저소득 홀몸 노인, 폐지수집 노인, 다문화가족 아동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아동센터, 실버복지센터 등 이용자가 많은 다중이용 시설에 배부할 예정이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02-1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