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행세일은 남의 집 잔치”

성남 금호행복시장·광명 전통시장 르포

서울의 진짜 관문은 우리 금천이 될 겁니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유성훈 금천구청장

“2호선 지하화 원년… 미래도시 도약 원년”

[현장 행정] 임기 반환점 돈 김선갑 광진구청장

강서 “안전사각지대 없게”…중소 민간공사장 집중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는 1만㎡ 미만 중소 규모 민간건축공사장의 안전 여부를 집중 점검한다고 24일 밝혔다. 강서구는 “중소형 민간건축공사장은 그동안 정기 점검을 하지 않아 안전사각지대에 놓여 있었다”며 “위험 등급이 높은 공사장을 선별해 철거·굴토·크레인 등 사고 위험이 큰 공종을 집중적으로 살핀다”고 전했다.

구에 따르면 지난달 기준 지역 내 민간건축공사장은 200여곳이고 이 중 지하층이 있는 1만㎡ 미만 중소형 공사장은 36.5%인 73곳이다.

구는 건축심의분야별 전문위원회 자문을 거쳐 위험공사장을 분류한다. 단 안전장치가 없어 위험하다거나 부실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는 민원이 제기된 공사장은 직권으로 위험 공사장으로 선정한다.

구는 분야별 전문가와 구청 직원으로 구성된 점검반을 편성한다. 분야별 전문가는 현장 위해 요인을 가려내고 구청 직원은 안전관리 실태를 살핀다. 점검 과정에서 파악한 미비점은 즉시 보완토록 하고 현장감리가 상주하지 않거나 설계대로 공사하지 않는 등 중대한 위반 사항이 적발되면 건축 관계자에 대해 행정 처분을 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중소형 공사장 집중 안전점검을 통해 안전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20-05-2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교생과 도시문제 해법 찾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관악, 생활현장 ‘집중 방역 ’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더위 물렀거라~

구로 어르신 ‘쿨스카프’ 900개 지원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