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도 믿을 수 없는 수돗물… 정수장 23곳서 또 유충 발견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68년 낡은 친족상도례… 가족에게 ‘눈 뜨고 코 베이는’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주먹구구’ 개발에… 10년 넘게 버려진 학교용지 239곳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노승재 서울시의원 “일제잔재 용어, 서울시 공문서에서 사라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 국어 사용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 상임위 통과

서울특별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노승재 의원(더불어민주당, 송파1)이 일제잔재 용어를 순화하여 사용하도록 하고자 발의한 ‘서울특별시 국어 사용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이 해당 상임위인 문화체육관광위원회를 통과했다고 2일 밝혔다.

일제잔재 용어는 일제강점기에 강압적으로 우리 국어에 유입된 것으로 우리언어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으므로 서울특별시 국어 사용 조례 공문서 등의 작성원칙에 일제잔재 용어를 순화해 사용한다는 규정을 신설해 올바른 언어 환경을 조성하고자 함에 의미가 있다.

노승재 의원은 “동 조례안이 본회의를 최종 통과하면 서울특별시에서 사용하는 공문서 등에는 작성원칙에 따라 일제잔재 용어를 순화해 사용하게 되며, 특별히 삼일절 102주년을 맞아 일제잔재 용어를 청산하는 조례를 발의하게 돼서 더욱 뜻깊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자 도입”… 이재명 ‘백신 무리수’?

도의회서 “감염자 늘어 극단 대책 필요” 법률적 검토 단계… “중앙 정부와 협의도” 물량·비용 부담 등 현실적으론 쉽지 않아 “어떤 식이든 백신 확보” 의지 피력인 듯

“층·면적 같은데 공시가격 20% 차이” 현장 가서 오류 찾는

[현장 행정] 공시가 재조사하는 서초구

“전문성이 먼저다”… 동대문의회 ‘Mr 쓴소리’

[의정 포커스] 이현주 동대문의회 의장

영등포서 배우는 신중년들의 디지털 평생교육

교육부 지역 평생교육 지원사업 선정 수료 후 학습형 일자리까지 연결 계획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