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4%가 1차접종 뒤 11명 집단감염… 여수 요양병원 ‘백신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어르신 운전 중’ 실버마크, 지역 벗어나면 ‘혼란 마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동작, 코로나 경영난 中企·소상공인에 200억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지역 명소 탐방 앱 ‘양천 나들이’ 구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가 스마트폰을 활용해 지역 명소를 탐방하는 스탬프투어 애플리케이션(앱) ‘양천 나들이’를 구축했다고 1일 밝혔다.

양천 나들이는 미션을 수행하면서 양천구 둘레길 코스를 포함해 역사·문화·공원 등과 관련된 명소 33곳을 둘러보는 앱이다. 종이를 갖고 다니며 도장을 찍는 방식보다 간단하고, 관광지도나 안내책자에 담겨 있던 양천구 관광정보를 스마트폰으로 쉽고 재미있게 접할 수 있다.

스마트폰에서 양천 나들이 앱을 검색해 설치하면 된다.

인증 방식은 두 가지다. 스마트폰에서 위치정보시스템을 켜고 원하는 장소를 선택한 후 길을 따라가며 자동으로 인증받는 방식과 해당 장소를 찾아가면 직원이 스마트폰에 전자스탬프를 찍어 주는 방식이다. .갈산 대삼각본점, 나무마을 목공방, 용왕정 등 관광명소 33곳을 모두 방문한 이들은 양천 나들이 앱 내 명예의 전당에도 오른다.

구 관계자는 “양천 나들이 앱을 통해 양천구 관광 명소도 널리 알리고, 지역 경제도 활성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나들이를 하며 기존에 알지 못했던 양천구 곳곳을 새로이 발견하는 재미를 느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8-02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유튜버 체험·1000권 독서… 으뜸 ‘교육 도시’ 실천하는

[현장 행정] 방정환교육센터 조성한 류경기 구청장

투명 페트병 모아 옷 만들고 돈 주는 관악

의류업체와 자원순환체계 구축 협약 수거함에 넣으면 포인트·상품권 제공 재생원료업체 연계 의류 재생산 협력

강북, 미검사자 실시간 집계… 코로나 차단 총력

수집 번호·검사자 번호 비교 시스템 개발

어르신·청년·경단녀에 맞춤 일자리… ‘최고의 복지 실천’

시니어편의점 등에 60세 이상 85명 취업 청연·인턴십 운영, 취업·창업 청년 지원 여성엔 바리스타 등 직업교육 프로그램 노현송 구청장 “일할 의지 있으면 뒷받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