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경단녀·특성화고교생 일자리 만드는 중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상반기에 중구여성플라자에서 진행된 안전먹거리&밥상머리지도자 양성 교육에 참가한 주민들이 요리실습을 하고 있다.
중구 제공 2019.9.10.

서울 중구는 이달부터 12월까지 중구여성플라자에서 55세 이하 여성과 경력단절여성 30명을 대상으로 ‘안전먹거리&밥상머리지도자 양성과정’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한국음식문화연구원 주관으로 운영되는 이번 과정은 총 15주에 걸쳐 45시간의 교육을 수료하는 것이다. 식습관교육과 아동요리지도사의 정의를 시작으로 아동요리교수법을 활용한 식습관교육, 프로그램 응용에 대한 이론과 실습 등으로 채워진다.

교육을 수료하면 아동요리지도자, 바른먹거리지도자, 방과후 아동요리지도자 등의 민간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구는 이들을 지역 내 어린이집, 유치원, 직업진로센터 등에서 지역에 필요한 맞춤형 강사로 활동하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 과정은 시·구 상향적, 협력적 일자리 창출사업의 일환이다.

구는 상반기에는 특성화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인쇄분야 디자이너 양성사업인 ‘인쇄CITY♥청년 디자이너 프로젝트’도 진행했다. 지역 내 특성화고 졸업(예정)자들을 대상으로 인쇄디자이너 특화교육을 실시하고 9명의 수료생을 배출했다.

지역 내 인쇄업체의 대다수가 영세업자로 전문 인력 양성에 난항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인쇄분야 디자이너 양성은 인쇄산업 활성화와 청년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사업이다. 구는 올해 양성한 9명의 인쇄디자이너를 서울시인쇄정보산업 협동조합과 협약을 맺어 지역 내 인쇄업체에 배치했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경력단절여성의 적성을 살릴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아이들에게 올바른 음식 문화의 즐거움과 사회적 가치를 알려주는 교육 효과도 볼 수 있는 사업”이라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