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청장님, 안전 등굣길 되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불법유해업소 ‘맥양집’ 정비·단속 나서…미아초 4학년생들 감사 손편지 60여통

주민이 주인공 되는 동작표 도시재생

사당4동 도지재생현장지원센터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가 주민이 주인공이 되는 도시재생을 추진하기 위해 사당4동에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를 개관했다고 19일 밝혔다.

지난해 서울형 도시재생사업지로 선정된 사당4동은 ‘3대가 함께 사는 스마트한 마을’을 비전으로 2023년까지 100억여원을 투입해 변화를 꾀하고 있다.

1, 2층, 연면적 98㎡ 규모의 지원 센터는 1층에 주민 소모임 활동 등 주민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주민 공동 공간(49㎡)을 갖췄다. 센터는 특히 남성역, 사당4동 주민센터, 마을공유공간 등 지역의 주요 거점과 가까이 있어 주민들의 접근성을 높였다.

2층에는 도시재생 사무공간을 마련해 센터장인 총괄코디네이터와 근무자 등 6명이 활동할 수 있도록 했다. 이들은 주민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한편 사회적경제 조직 설립을 지원하고 도시재생 사업 모니터링, 성과 평가 등에 나선다.

박범진 도시전략사업과장은 “사당4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가 주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도시 재생을 실현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9-20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혼자만 짧은 치마”…아베 부인 ‘파격 패션’

“드레스 코드를 완전히 무시했다. 주변에 같이 있던 참석자들이 속으로 뭐라고 생각했겠나.”지난 22일 낮 일본 도쿄 지요다구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金川’ 흐르는 기회의 땅 금천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청년문화 흐르는 신촌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정부 ‘적극행정’ 독려하는데…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