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륙의 바다’ 장성호, 금빛 출렁다리에 일렁이는 호반의

장성군 ‘옐로출렁다리’ 개통 뒤 수변 트레킹 각광

박원순 “신천지, 파렴치한 반사회 단체”… 예배 강행 교

朴 “종교의 자유보다 국민 생명권이 중요”

영등포 “국회 뒤편~서강대교 봄꽃길 폐쇄”

새달 초까지 교통·보행 전면 차단

빠른 예산 집행으로 경제 살려라… 관악의 스피드 경제

지방재정 신속집행 4년 연속 ‘우수 기관’… 특별교부세 2억원 재정인센티브 받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준희 관악구청장

서울 관악구가 지난해 하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최종평가에서 4년 연속 ‘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2억원의 인센티브를 받는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전국 243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재정, 소비투자 부문 집행실적, 광역자치단체와 기초자치단체의 협력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것이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민선 7기 관악구는 확장적 재정 집행 기조를 유지하며 재정을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운용해 신속집행 및 이월, 불용액 최소화를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구는 ‘지방재정 신속집행 추진단’을 만들어 운영하며 신속집행 상시 점검체계를 구축했다. 또 소비, 투자 부문 등을 중점 집행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선제 대응책을 펼치고 있다.

이번에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관악구는 특별교부세 2억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는다. 2018년 하반기와 지난해 상·하반기 중간평가에서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특별교부세를 총 2억 900만원 받은 바 있다.

박 구청장은 “대내외 경기 악화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등으로 민간의 소비와 투자 위축이 심화되지만, 재정 신속집행에 집중해 구민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02-1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동참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