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잇단 동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에 있는 기업들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사진은 양천구에 마스크를 기부한 서득현(왼쪽) 티센쿠르프엘리베이터코리아 사장이 김수영(가운데) 양천구청장, 이정찬(오른쪽) 양천사랑복지재단 사무총장과 기념 촬영하는 모습.
양천구 제공

“코로나19로 불철주야 애쓰는 양천구 직원들의 노고에 보답하고 싶습니다.” 서울 양천구는 지역 기업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신월동에 있는 준성테크는 약 100만원 상당의 ‘기가폰 이어셋마이크’를 기부했다. 김주대 대표는 이날 “많은 제품을 기증하고 싶지만 영세한 기업이다 보니 더 많이 지원해 주지 못해 송구할 따름”이라고 했다. 이번에 지원하는 이어셋마이크는 기존의 휴대용 마이크와 다르게 마스크를 쓰고 착용해도 불편하지 않도록 얼굴 굴곡에 맞춰 설계됐다. 보건소 직원 등이 방역활동, 선별진료소 진료 등을 할 때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 승강기 설치 업체인 티센크루프엘리베이터코리아에서는 노년층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해 마스크 1만개를 기부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관내 기업체에서 흔쾌히 유용한 물품들을 기부해 주셔서 무척 감사할 따름”이라고 했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2020-03-31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