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외자 유치 1호’ 예래단지, 1200억 배상 일단락

말레이 버자야 그룹, 법원 조정 수용 4조원대 배상 국제투자분쟁도 중단 JDC “새 외자 유치해 재개 방안 검토”

‘감염병 전문’ 국립의료원 첫발 뗐다

서울시·복지부, 국립의료원 이전 협약

“광진의 ‘촘촘 방역’ 지역 감염 한 명도 없었죠”

[Seoul 구청장과 톡~톡] 김선갑 광진구청장

성남 판교에 콘텐츠 거리 생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분당구 삼평동 판교테크노밸리 광장거리 750m 일대...시, 기본설계용역 착수...

성남 판교일대에 콘텐츠 거리가 조성된다.

성남시는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의 하나로 오는 11월까지 ‘판교 콘텐츠 거리 조성’ 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이날 시청 3층 산성누리에서 ‘판교 콘텐츠 거리 마스터플랜 수립 및 기본설계 용역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이 용역은 분당구 삼평동 678-1~628번지 판교테크노밸리 광장거리 750m 일대를 게임·콘텐츠 산업 중심지로 만들기 위한 기본 계획과 추진 전략을 구체화하기 위한 것이다.

용역은 공간 이용·운영 계획 전문회사인 ㈜에이치이에이(HEA)가 6개월간 맡아 거리에 설치할 상징 이미지와 조형물 선정, 공간 배치, 상권 매출 연계 전략 수립, 특화된 게임·IT 콘텐츠 거리 브랜드 전략과 비전 수립 등의 과제를 수행한다.

이를 위한 인문·사회·문화·산업적 특성 파악, 교통과 상권 현황 분석, 내외부 도시계획·조경·산업·문화 분야 전문가 인터뷰와 자문, 상인회 등 이해관계자 워크숍이 진행된다.

이에 발맞춰 판교 게임·콘텐츠 문화특구 지정도 추진한다.

시는 지난 4월 23일 성남시는 ‘(가칭)판교권역 게임·콘텐츠 문화특구 기본계획 수립 및 지정 실행계획’ 연구용역 사업자로 한국종합경제연구원을 선정했다.

연구 결과와 시민 공청회 의견을 담은 지역발전특화특구 계획서와 신청서를 오는 9월 중소벤처기업부에 제출해 지정받는다는 계획이다.

판교 콘텐츠 거리 조성과 게임·콘텐츠 문화특구 지정 추진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조성의 한 축이 돼 게임·콘텐츠 산업 중심 도시로 도약하게 될 전망이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중구청장의 꼼꼼 구정 비결은?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불광천을 수시로 누비는 이유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청년 살기 좋은 프로젝트

성장현 서울 용산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