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10대 뉴스 1위는 ‘K방역 이끈 S방역’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세계유산 꿈꾸는 4·19 기록… 7년 땀방울 강북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52년간 청소년쉼터 운영, 38년간 교육봉사, 정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종로 ‘육의전 축제’ 28일 개막… 온라인으로 장 보러 가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장시장 육회 등 15개 품목 판매


서울 종로구가 조선시대 국가 수요품을 조달한 여섯 종류의 상점인 육의전의 역사와 전통을 널리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구는 오는 28일 온라인으로 ‘제16회 육의전 축제’(포스터)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육의전은 조선시대 독점적 상업권을 부여받은 지전(한지), 어물전(수산물), 포전(삼베), 선전(비단), 면포전(면포), 면주전(명주) 등 6개 시전이다.

육의전이 있던 지역은 2006년 종로청계관광특구로 지정됐다. 현재 ▲관수동 상패·휘장 상가 ▲의료기기 상가 ▲광장시장 ▲창신동 문구완구·인장·수족관거리 등 구역별 특화시장이 들어서 있다.

이번 축제는 특화시장에서 엄선한 우수 상품을 비대면 방식으로 소개한다. 28일 오후 9시 네이버 쇼핑라이브(shoppinglive.naver.com)에 접속하면 광장시장 육회, 귀금속시계상가 진주귀걸이 등 15여개의 상품을 만나볼 수 있다. 또 문구·완구시장에서 파는 장난감과 의료기기상가의 혈당측정기 등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퀴즈와 삼행시, 댓글 소통왕 등 각종 이벤트도 진행된다.

구 관계자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발길이 끊이지 않는 청계관광특구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21-11-2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주거환경 열악한 강북구, 전면 재개발이 해법”

[의정 포커스] 이용균 강북구의회 의장 인터뷰 기반시설 부족해 젊은 세대 이탈 주민참여예산 100% 먼저 챙겼다

서대문구청장이 산타로 깜짝 변신한 이유?

월 1회 뉴스 MC로 지역 소식 전달

주민과 같이 그리는 가치… ‘협치 도봉’ 5년의 길

7일 민관협치 사례 5번째 공유회 개최 2016년 조례 제정 후 제도적 기반 마련

“독서로 새로운 미래 함께 만들어요” ‘책 읽는 도

[현장 행정] 금천구 ‘책읽는도시協’ 첫 포럼 개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