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구시장 주한중국대사 회동 예정…‘판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과원, ‘판판데이(판교에서 판을 벌린다)’ 개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인천 송도에 英사우스햄프턴대 캠퍼스 설립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기도, 신축건물 과세표준 누락 ‘30억’ 추징·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GH, 국내 최초 아파트 거주동(棟) ‘외관 차별화’ 시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주택도시공사, 안산 장상 A6블록 설계 공모 추진

경기주택도시공사 전경(GH 제공)

경기주택도시공사(GH)가 국내 최초로 같은 아파트 단지 내에서 거주동(棟) 별로 다양한 외관 설계를 적용하기로 하고, 설계 공모에 나섰다.

경기주택도시공사는 22일 안산 상록 장상 공동주택지구 내 A6블록 공공주택(총 439세대 분양주택) 설계 공모를 공고하고, 5월 2일 참가 등록, 6월 5일 작품 접수 후 심사를 통해 당선작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를 시작으로 5월 중에 3기 신도시 남양주 왕숙 및 하남 교산 공공주택지구 등에 총 7개 블록, 약 5600호에 대해서도 주동 타입별 설계 공모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설계 공모는 그동안 공동주택 사업에 참여할 기회가 적었던 신진건축사, 여성건축사, 창업건축사 등으로 공모 폭을 넓혔다.

선정된 건축사들은 기존 아파트 공동주택의 단조롭고 획일적인 설계에서 벗어나 탑상형, 판상형, 테라스형 등 동 타입별로 건축사들의 고유 디자인 특징이 반영될 수 있도록 설계할 예정이다.



안승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