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동 철길 따라 역사 배우는 구로 ‘힐링길’

스토리텔링 도보여행… 새달 9일까지

좁은 길 교통사고 막는 강동 ‘보행자우선길’

둔촌동역 이면도로 속도 제한·안전시설물 설치

동작 주민 건강 지킴이 ‘스마트 헬스존’

건강 측정 후 맞춤 운동·식이법 추천

가속화되는 지구 온난화, 전 세계가 주목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속화되는 지구 온난화, 전 세계가 주목해야...
- 세계기상기구(WMO), ‘2015-2019 전지구 기후보고서’ 발표
- 최근 5년(’15.~’19.)이 역사상 가장 더운 5년으로 기록될 것


□ 세계기상기구는 9월 22일(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5년(2015~2019)이 가장 더웠으며, 이산화탄소(CO2) 농도 또한
   가장 높았다고 발표했다.
 ○ 9월 23일(월) 뉴욕에서 열리는 ‘UN 기후행동 정상회의’에 맞춰 발표되는 ‘2015-2019 전지구 기후보고서
     (The Global Climate in 2015-2019)’에 따르면 최근 5년이 역사상 가장 더웠던 5년으로 기록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 보고서에서는 온실가스 농도가 매년 기록을 갱신하고 있으며, 대표적 온실가스인 이산화탄소(CO2)의 증가율은
   이전 5년(’11.~’15.)보다 20%나 높아졌다고 밝혔다.
 ○ 특히, 전지구 CO2 평균 농도는 2019년 말에 410ppm에 도달하거나 초과할 것으로 보여 역사상 가장 가파른 상승세를
     예상하고 있다.


□ 이로 인해 전지구 평균기온은 산업화 이전(1850-1900년)보다 1.1℃ 상승했으며, 이전 5년(’11.~’15.)보다 0.2℃ 상승했다고
   밝혔다.
 

[그림: 1854년~2019년 전지구 기온편차(산업화 이전 대비)의 5년 이동평균((출처: 영국기상청)]


□ 또한, 전지구 평균 해수면 상승률은 최근 5년(’14.5.~’19.5.)에 연평균 5㎜로, 1993년 이후 연평균 상승률 3.2㎜보다 크게
   증가했으며, 남극과 북극, 그린란드의 빙하도 계속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특히, 2017년과 2018년 남극의 여름(2월) 해빙(海氷) 넓이는 사상 최저와 두 번째로 낮았고, 2017년 겨울(9월) 해빙도
    두 번째로 낮은 수준이었으며, 
 ○ 2009~2017년에 남극에서 매년 손실되는 얼음의 양이 2,520억 톤에 달해 1979년 400억 톤의 6배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세계기상기구(WMO) 사무총장 페테리 탈라스(Petteri Taalas)는 지금과 같은 기후변화는 돌이킬 수 없는 심각한 재앙을
    초래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 파리기후협정(’15.12.)에 명시된 목표를 달성하려면 에너지 생산, 산업, 운송 등에서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 평균기온 2℃ 상승을 막기 위해서는 3배 이상, 1.5℃까지 제한하기 위해서는 5배 이상의 노력이 필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기상청에 따르면, 우리나라는 최근 5년(’15.~’19.7.)간 평균기온은 13.3℃로, 이전(’11.~’15.)보다 0.3℃나 상승하여 전지구
   평균기온보다 증가폭이 0.1℃ 크게 나타났다.
○ 또한, 안면도 기후변화감시소의 2018년 CO2 연평균 농도가 415.2ppm으로, 2017년 대비 3.0ppm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 최근 10년 동안 연평균 CO2 농도 증가량도 2.4ppm/yr으로 전지구(2.3ppm/yr)보다 약간 높은 수준이다.
 
□ 최근 5년 동안 가장 큰 기상학적 위험요소로 알려진 열파(heatwave)는 우리나라에서도 2018년 기록적인 폭염과 열대야로
   나타났다.
○ 강원도 홍천의 일 최고기온이 역대 가장 높은 41℃를 기록했고, 서울의 폭염일수는 19일로 평년(4일)보다 약 5배 많이 나타났다.


□ 김종석 기상청장은 “한반도의 CO2 농도 증가량과 기온 상승폭이 전지구보다 높게 나타나, 온실가스 감축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
   정부 혁신을 통한 민․관 모두 적극적인 노력과 행동이 절실히 필요한 때입니다.”라고 밝혔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2019-09-22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오이 유우까지…일본 ‘스피드혼’ 문화 충격

일본의 인기 여배우 아오이 유우(34)가 지난 6월 개그맨 야마사토 료타(42)와 결혼을 발표했을 때 많은 일본인들은 좀체 상상하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나를 돌아보고 답 찾는 성동 보육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특강

금천, 과학을 탐하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