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엔딩’ 선언에도 꾸역꾸역… 거리두기 무시하는 상

창원, 진해 명소 막아도 일부 지역 붐벼

귀국 유학생 쏠린 강남… 타워팰리스서도 ‘양성’

서울 해외유입 확진자 절반이 강남 3구

‘온라인 도시’ 서울, ‘코로나 블루’ 줄이는 이색 서비

市 복지포털, 재난긴급생활비 사전 접수

용산구 100억원 장학 기금 올 초·중·고생 265명 수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용산구가 미래 인재 육성과 균등한 교육 기회 제공을 위해 100억원 규모의 장학 기금을 조성한다. 구는 ‘강북의 교육 특구’를 실현하기 위해 경제적 어려움으로 학업을 포기하는 학생들이 없도록 기금을 조성하고 올해 첫 장학생을 선발했다고 15일 밝혔다.

장학 기금 사업은 성장현 구청장의 핵심 공약 사업 중 하나로 추진됐다. 구는 2010년 ‘용산구 장학 기금 설치 및 운용 조례’를 제정하고 매년 10억~15억원 규모의 기금을 출연했다. 현재까지 조성된 기금은 총 30억원으로 이자 수익만 한해 1억 730만원에 이른다. 구는 100억원을 목표로 이자 수익으로 지역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구는 올해 첫 장학생으로는 초등학생 96명, 중학생 91명, 고등학생 78명 등 총 265명을 선발했다. 장학금 종류는 꿈나무(생활 곤란), 예체능 특기자, 성적 우수, 지역 사회봉사 등 4가지다. 장학 증서 수여식은 16, 18, 19일(초·중·고) 구청 4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용산구 장학 기금은 현재 용산구에 거주하는 초·중·고교생이라면 누구나 대상이 될 수 있다. 다만 초등학생의 경우 성적 우수, 지역 사회 봉사 분야는 해당되지 않는다. 성장현 구청장은 “장학 기금을 통해 학생 모두가 본인 의지와 노력만 있다면 꿈을 이룰 수 있다는 믿음을 갖도록 만들어 가고 싶다”고 전했다.

강병철 기자 bckang@seoul.co.kr

2013-04-16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