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약계층에 ‘청년 사장 도시락’… 코로나 넘는 송파의 맞

‘마을&청년과 함께, 살 만한 송파’ 사업

자가격리 불시 점검하는 관악

무단이탈자 ‘원스트라이크아웃’ 고발

용산구, 원효로 보도육교 새로 만든다

특별교부금 24억원 확보, 자활센터 등 3개사업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용산구가 3개 사업에서 서울시 특별교부금 24억 6000만원을 확보했다고 18일 밝혔다.

먼저 33년을 넘긴 노후 시설물인 원효로 현대서비스 앞 보도 육교를 다시 만든다. 폭 4m, 길이 37m의 육교와 노약자·장애인 등을 위한 승강기 2대를 설치한다. 육교 설치는 주민들의 민원이 끊이지 않았던 것으로 구는 이미 지난해 4월 한강사업본부에 강변북로 하부를 관통하는 접근로 신설을 요청한 바 있다. 강변북로 연결교량과 수방시설 등의 문제로 불가하다는 답변을 받았으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지하관통이 아닌 육교와 승강기 설치로 방향을 틀었다.

저소득주민 자활사업 추진을 위해 지역자활센터 시설개선 목적으로 3억 6000만원이 확보됐다. 지하철 6호선 이태원역 뒤 상가·주택 밀집지인 287m 구간의 노후한 하수관거도 정비된다. 구는 3개 사업을 연내 모두 완료할 예정이다.

김정은 기자 kimje@seoul.co.kr

2013-07-19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中企육성기금 이자 1.5%로 인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