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지식재산청 전환”… 문체부·과기부 “용어 독점

[관가 인사이드] 특허청 이름 바꾸기 ‘제자리걸음’

이해찬 “총선 끝나면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즌2”

민주, 올 초 文대통령 언급 이후 공식화

“일손 부족 농가 돕자”… 가뭄에 단비 된 충북 ‘생산적

충북 지자체 ‘일손봉사’ ‘일손지원단’ 성과

[미래로… 과거로… 타임머신 타고 떠나자] 40년전 구로시장은 어땠을까

추억과 희망의 구로공단 여행… ‘노동자의 길’ 등 문화 체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구로구가 옛 구로공단의 산업화 과정이 담긴 ‘추억과 희망의 구로공단 여행’ 문화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여행은 구로구와 관련된 이야기와 일화, 역사적 사건 등을 활용한 스토리텔링 투어 프로그램으로 오는 19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2시와 4시 하루 2회씩 마련된다. 단 3·4회 일정은 이달 27일(일요일)에 열린다.

구는 지난달까지 ‘노동의 길’이란 주제로 스토리텔링 작업을 실시, 구로공단(현 서울디지털산업단지)의 역사적 의미와 상징성을 지닌 ‘구로공단 장터길’, ‘산업화와 노동자의 길’, ‘작가들이 사랑한 구로공단길’ 등 3개 투어코스를 발굴했다.

1코스는 마리오 사거리에서 출발해 옌볜거리, 인력시장을 지나 비단길로 이어진다. 40년을 이어오는 포목점과 기름집 등 가리봉 시장과 구로시장 중심의 코스다. 2코스는 과거 수출산업공단에서 시작해 2공단 사거리, 가리봉역으로 구성됐다. 대한민국의 산업화를 위한 노력과 근대경제발전을 이끌었던 구로공단 노동자의 땀과 흔적을 느낄 수 있다.

마지막 3코스는 지금의 구로디지털단지역과 가리봉시장 고개, 파노라마 쇼핑센터 터 등이다. 신경숙의 ‘외딴방’, 영화 ‘구로아리랑’, ‘박하사탕’ 등 많은 소설과 영화 속에 등장했던 구로공단의 거리를 돌아보게 된다. 참가 희망자는 오는 17일까지 문화체육과(860-2278)로 신청하면 된다.

홍혜정 기자 jukebox@seoul.co.kr

2013-10-1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더 필요한 곳에 양보합시다”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학원 자발적 휴원 땐 100만원 지원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강북 전통시장은 ‘배달’ 됩니다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