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새내기 공무원들 일할 맛 나는 용산

부서장이 직접 실무·교양 교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직장 생활을 처음 시작하는 새내기 공무원들은 경직된 나머지 자신도 모르게 실수를 하는 경우가 많다. 또 선배들은 후배에게 다가가고 싶지만 자연스럽게 소통할 방법을 몰라 고민한다. 용산구가 공직 사회의 이런 고민을 해결해 주기 위해 나섰다.

구는 21일 공무원들이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돕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먼저 이달 발령받은 신입공무원 46명이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실무와 기본소양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 과목은 ‘인사복무’, ‘언론 홍보’, ‘예산회계’, ‘직장예절’ 등이며 실무 부서장이 직접 강사로 나선다. 또 새내기 공무원들이 멘토로 지정된 선배로부터 조직 생활 잘하는 법에 대해 들을 수 있는 ‘멘토와의 대화’도 운영하기로 했다.

구는 직원들이 함께 여가 생활을 즐기며 화합할 수 있도록 교양 강좌도 운영한다. ‘도자기로 스트레스 박살내기’, ‘인테리어 조명 만들기’ 등이 일일특강 형식으로 열릴 예정이다. 성장현 구청장은 “딱딱한 조직문화가 직원 삶의 질을 떨어뜨리고 나아가 주민에게도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면서 “직원들끼리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많이 운영해 일할 맛 나는 용산구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2016-01-22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