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 검사 결국엔 에이~ 그 검사

1등 검사들이 1도 상상하지 못했던 마지막 모습

金 사무관은 해외 연수를 왜 떠나는가

매년 300명... 인맥-학맥 쌓고 승승장구

체력이 곧 합격… 체대입시학원에서 익혔다

전만수씨 경기도 9급 소방공무원 합격 비결

1000만… 전주의 쾌거

한옥마을 연간 관광객 사상 첫 돌파… “세계 문화도시로 도약”

입력 : 2017-02-14 20:52 | 수정 : 2017-02-14 22: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3년 새 2배… 日평균 3만명
아시아 3대 관광명소 선정


전북 전주한옥마을을 찾은 연간 관광객이 사상 처음으로 1000만명을 돌파했다.

전주시가 2015년 10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1년간 한옥마을을 방문한 관광객을 집계한 결과 하루 평균 2만 9231명, 연간 1066만 9427명의 관광객이 다녀갔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주시가 한옥마을에서 사용된 이동통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카드매출 등 공공분야 빅데이터를 분석해 통계를 낸 것이다.

전주한옥마을 관광객은 통계를 내기 시작한 첫해인 2013년 508만명, 2014년 592만명, 지난해 965만 3035명 등 지속적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한옥마을의 연간 관광객 1000만명 돌파는 전주시가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 문화도시로 도약할 기반을 갖췄음을 의미한다.

특히 전주시가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추진할 ‘100만평(330만㎡) 아시아문화심장터’ 프로젝트의 성공을 뒷받침할 중요한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순수한 한국적 전통문화관광 상품을 앞세운 도시로 1000만 관광객을 끌어모았다는 것 자체가 놀랄 만한 사건으로 평가되기 때문이다. 한옥마을의 매력은 사람 냄새가 나는 한국 전통의 아름다움을 다채롭게 향유할 수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다.

우선 실제 주민들이 거주하고 있는 다양한 형태의 한옥 고택 700여채가 빼곡히 자리한 점을 들 수 있다. 이들 한옥은 대부분 1990년대 초에 지어진 근대한옥들이다. 한옥 밀집지로서 국내 최대 규모다. 이곳에 주민이 살면서 우리 고유의 전통을 유지하고 있다는 점이 큰 장점이다.

지난해 세계배낭여행지인 ‘론리 플래닛’이 전주를 아시아의 3대 관광명소로 선정한 것도 한옥마을의 성장 촉진제 역할을 했다.

한편 전주시는 천년의 역사와 문화를 고스란히 담는 원도심 100만평을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지게 재생해 100가지 색깔을 가진 아시아의 문화심장터로 육성할 계획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역사 유적 기반 위에 전주국제영화제, 비빔밥축제 등 다양한 문화예술이 꽃을 피우면 ‘아시아 최대의 문화공간’으로 손색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2017-02-1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인천 초등생 살해 10대, 범행 후 닭강정 먹고..

검찰이 8살 여자 초등생을 유괴해 살해한 10대 소녀의 공범에게 살인교사죄를 적용할 지 검토 중이다. 인천지검 형사3부(부장 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을 위한 마을 디자인

성동구 마을총회를 가다

셉테드 만나 안전마을로

동작 치안 사업

강서 60만 돌파 ‘서울 넘버2’

개청 40년 만에 25만명 증가

구청장 암사동 유적지 간 까닭은

이해식 강동구청장 유적 알리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