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왕따·해고 ‘2차 피해’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사이다 같은 축제… 배꼽 빠지는 축제

21일부터 강원 이색축제 개막

청라국제도시에 국내 첫 바이모달 트램

궤도·일반도로 모두 운행 가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달 4대 발주… 연내 시험운행

경제자유구역인 청라국제도시에 국내 최초로 신교통 수단인 바이모달 트램이 도입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청라국제도시 개발 사업자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바이모달 트램과 압축천연가스(CNG) 저상버스 도입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청라 신교통 사업으로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과 인천지하철 2호선 가정역 간을 운행할 예정인 유도고속차량(GRT)의 도입이 미뤄지면서 대체 교통수단 확보 차원에서 이뤄졌다.

바이모달 트램은 친환경 에너지(CNG와 전기)를 연료로 쓰며 버스와 같이 일반도로를 달릴 수 있고 전철처럼 전용 궤도에서 자동운전이 가능한, 버스와 전철의 장점을 동시에 지닌 신개념 대중교통 수단이다. 인천경제청은 바이모달 트램 4대와 CNG 저상버스 14대 등 18대를 다음달 발주해 올해 안에 시험운행을 거쳐 청라국제도시역∼가정역 간 13.3㎞를 운행할 예정이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바이모달 트램을 도입함으로써 그동안 교통 불편을 겪어 온 청라 주민들의 불편을 일부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학준 기자 kimhj@seoul.co.kr
2017-06-2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속보]‘드루킹 의혹’ 노회찬 투신 사망…유서

더불어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 ‘드루킹’ 김모(49)씨 측으로부터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노회찬(61) 정의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정희공원’ 대신 주민공간으로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기업·구직자 만남…광진 19데이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서울 강동의 현장톡톡 열린간담회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온·오프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