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지방공무원 ‘역대 최대’ 선발

2만 5692명 채용… 28% 증가

100만 도시 수원ㆍ창원 등 광역시 승격 관심

7개 도시 인구 걸맞은 대우 요구

우체국 택배 이제는 ‘전기차 시대’

배달 장비 1만대 친환경 교체

학폭, 이대로는 안 됩니다

관악구서 학부모 머리 맞대 해결방안 토론회

입력 : 2017-09-11 18:38 | 수정 : 2017-09-11 18:5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산 여중생 폭행 사건 등 점점 수위가 높아지는 학교폭력을 막기 위해 서울 관악구와 동작구는 ‘학교폭력, 이대로 좋은가’를 주제로 학부모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유종필 서울 관악구청장

관악구청 강당에서 13일 오전 10시에 열리는 이번 토론회에는 학교폭력에 관심 있는 학부모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토론회에 앞서 두 자치구의 학부모들은 여러 차례 기획회의와 사전 간담회를 진행한 바 있다. 1부는 주제발표, 2부는 학부모 원탁토론으로 진행된다.

‘따돌림사회연구모임’에서 활동해 온 오은정 서울 영화초등학교 교사가 발표자로 나서 학교폭력의 구조와 법령 개정 필요성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2부에서는 학부모들이 원탁에 모둠별로 앉아 토론을 펼친다. 특히 크고 작은 학교폭력이 계속 사회문제로 거론되고 있지만 근본적인 해결 방안이 나오지 않는 이유에 대해 중점적으로 토론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유종필 관악구청장은 “학부모들이 이번 토론회를 주체적으로 기획·진행해 온 만큼 많은 사람이 참여해 함께 고민을 풀어 가는 시간을 갖기 바란다”며 “또 학생과 학부모가 학교폭력의 구조와 실태에 대해 이해하고 각자의 역할을 재정립할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7-09-12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밀고 끌고’ 완벽했던 플랜B 작전은…태극낭자

‘에이스’ 최민정 막히자 ‘맏언니’ 김아랑 대신 스퍼트쇼트트랙 3000m 여자 계주에서 들려준 태극낭자들의 금빛 낭보는 서로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재개발은 속도보다 소통”

이문동 찾은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올해 ‘스마트 도시’로 재탄생”

이성 구로구청장 신년 인터뷰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