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공기업 평가 일자리·윤리경영 중시

사회적 가치 신설… 배점 35점

“독도경관 해친다” 허락되지 않는 위령비

[생각나눔] 위령과 자연보호 사이

황금연휴 반납해 만든 강남의 ‘황금빛 세일즈’

신연희 구청장, 인도·印尼 방문

입력 : 2017-10-11 22:50 | 수정 : 2017-10-12 00:5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업체·바이어 1대1 상담 지원
中企 55억 수출 계약상담 성과


“위기는 기회입니다.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문제로 중국 시장의 문이 좁아진 지금은 아시아 시장을 적극 개척할 때입니다.”

신연희(오른쪽) 강남구청장이 인도 뭄바이에서 열린 교역상담회에서 중소업체 관계자로부터 제품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강남구 제공

신연희 서울 강남구청장이 지난 추석 연휴 기간 지역 중소기업체들을 이끌고 아시아 시장 판로 개척에 나서 481만 달러(약 55억원)의 계약상담 성과를 올렸다고 강남구가 11일 밝혔다.



신 구청장은 민선 5기로 취임한 2010년 중국을 시작으로 2011년 미국, 2012년 유럽, 2013년 동남아, 2014년 러시아, 2015년 중동, 지난해 중국­·베트남 등에 총 103개사를 파견해 중소기업 수출 길을 여는 역할을 꾸준히 추진해 왔다.

신 구청장은 올해는 한류 대표 상품인 화장품으로 종목을 정하고 수출 유망시장인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인도 뭄바이를 대상지로 정했다. 중소기업진흥공단·코트라와 손잡고 강남구 아시아 통상촉진단을 꾸려 지난 5일 자카르타, 9일 뭄바이를 방문했다. 추석 연휴를 반납하고 지역 중소기업들의 판로 개척에 매진한 것이다.

신 구청장은 우선 코트라 현지 무역관을 통해 현지 바이어에게 상품 홍보자료를 발송하는 등 사전 마케팅 활동을 펼쳐 바이어들을 발굴했다. 이어 현지에서 교역상담회를 2차례 열어 제품 설명회, 업체와 바이어 1대1 개별상담 등을 지원했다.

신 구청장은 “이번 방문에서 우리 중소업체들이 특화된 상품과 서비스를 들고 나온 게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모담코리아는 세계 7대 슈퍼푸드이자 인도에 많은 모링가 등 천연약초를 주요 원료로 발효시킨 탈모방지 비누를 선보였는데 인도 바이어들이 앞다퉈 샘플까지 사 가는 진풍경이 펼쳐지기도 했다고 소개했다.

이외에도 신 구청장은 마하라슈트라주 도시개발부 라짓파틸 주장관과 면담을 갖고 도심지 주택개발 분야에 대한 협력·교류 방안을 모색하기도 했다.

신 구청장은 이달 홍콩에서 열리는 글로벌 종합박람회인 ‘홍콩메가쇼’에도 지역 내 9개 유망 중소기업 참가를 지원하는 등 유망 기업의 판로 개척 및 수출 증대를 위해 계속 노력할 계획이다.

신 구청장은 “중소기업 수출계약 성과를 지속적으로 관리해 더 많은 유망 중소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10-1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10만 경찰, 노조 前단계 ‘직장 협의회’ 만든다

文대통령 대선 공약 실천 “경찰관 기본권 보장 못 받아 노조 설립엔 국민 지지 필요” 경찰대 등 남녀 분리모집 폐지10만 경찰공…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동작이 만들어 갈 희망 도시

이창우 동작구청장 ‘도시재생 가치’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