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겨울 추위 잊는 버스 정류장

중랑 바람막이 쉼터 14곳 추가

입력 : 2018-01-11 23:50 | 수정 : 2018-01-12 00:2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는 버스 정류장에 바람막이와 천막형 추위 쉼터를 설치한다고 11일 밝혔다.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1차로 인도가 협소한 지역의 버스정류장 40곳에 ‘보온용 바람막이’를 우선 설치한 데 이어 12일까지 먹골역 버스정류장 등 14곳에 천막형 바람막이로 만든 일명 ‘따뜻한 중랑쉼터’를 설치한다”고 말했다.



따뜻한 중랑쉼터는 천막형 텐트로 가로 3m, 세로 1.5m, 높이 2.8m 규모로 10여명이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견고함에 초점을 맞춰 제작했으며 비용 절감과 효율적인 사용을 위해 탈·부착이 가능하도록 했다.

구는 이외에도 겨울철 한파로부터 구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합동 태스크포스팀과 한파대책종합지원상황실을 구성해 본격 운영 중이다. 한파 특보가 있을 경우 한파 대응을 위해 상황총괄반, 복지대책반, 시설대책반, 의료지원반, 홍보반 등 5개 팀을 가동하고 인명피해 발생 시에는 한파재난대책안전본부로 확대 운영한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1-1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