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피해 신고 어디로? 가정폭력 상담센터는 어디에? 여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17>성범죄 피해자 신고 전화 난립

수원 3년째 ‘떼까마귀 퇴치전’

수천마리 출몰해 차량 훼손·정전 등 피해

국가 암검진 아니라고 치료비 지원 안해 年5500명 피해

장애 등 특수성 고려 않고 일방 적용

용산, 노후·위험 건축물 합동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3일 발생한 서울 용산구 건물 붕괴 사고에 대한 후속조치로 용산구가 지역의 노후·위험 건축물에 대해 전문가와 합동점검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합동점검 대상은 재건축·재개발 미착공 정비구역 내 노후·위험 건축물 101곳이다. 이달 현재 용산구 내 미착공 정비구역은 주택재건축 12곳, 도시환경정비 9곳, 재개발·재정비촉진지구 5곳을 포함해 26곳이다. 구는 효율적 점검을 위해 지난 5일 지역 사정을 가장 잘 아는 각 사업시행자(조합) 측에 사전 전수조사를 요청했다. 해당 조합장과 관계자가 건물 지반침하, 균열 등 각종 위험요소를 육안으로 확인하고 구에 신고토록 했다. 구는 사전 전수조사를 통해 걸러진 위험시설물 101곳을 오는 15일까지 현장에서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6-12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하락 ‘이영자 현상’이란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최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하락한 것과 관련, ‘이영자 현상’이라는 분석을 내놨다.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동수당 지역화폐·병원비 상한제… 아이가 존중받는 성남

[주민 물음에 단체장 답하다] 은수미 성남시장

“주 52시간만 공부하면 안 돼요?” 양천구청장 가슴 울린 말

아동친화도시 그리는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난방비 지원 빵빵, 월동 준비도 꼼꼼, 동대문 겨울 훈훈

저소득층에 최대 14만 5000원 바우처

금천 김장 공식 = 정 ÷ 사랑 +

김치 담그는 남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