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길 직접 눈 치우는 관악구청장 “민간 제설반으로 고용

기초수급자·무직자 등 제설 인력 모집…결빙 잦은 지역 등 신속 투입 사고 예방

[현장 행정] 강서~ 어르신 노래자랑… 600석 공연장이 좁았

강서구가 찾은 인기 만점 ‘황혼 복지’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양천 무더위쉼터 확대…영화 상영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가 관내 무더위쉼터를 확대하고, 쉼터 내에서 다양한 문화 활동도 할 수 있도록 ‘폭염 대비 쉼터 개선책’을 내놨다. 양천구는 “폭염과 열대야를 쾌적하게 이겨낼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를 추가·연장 운영하고, 쉼터에서 책도 읽고 영화도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고 7일 밝혔다. 구는 기존 구청·동주민센터·경로당·복지센터·목동보건지소 등 182곳 외에 구립도서관 7곳, 종교시설 32곳, 신월보건지소, 체육시설 3곳, 문화회관 1곳 등을 무더위쉼터로 추가했다. 구립경로당 45곳과 사설경로당 2곳도 동주민센터와 마찬가지로 오후 9시까지 개방한다. 동주민센터 내 작은 도서관도 오후 9시까지 운영하고, 전인복지센터를 제외한 복지센터 8곳은 월 1회 이상 무료 영화 상영을 한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8-0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교사들, 동료 자녀 서울대 지역균형 추천

서울의 한 전통 깊은 사립고에서 교장이 규정을 어긴 채 교회 지인 등을 정규직 교사로 채용했다가 적발됐다. 또 이 학교에서는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치매 환자 책임 두 팔 걷은 용산

2021년 말 양주서 치매안심마을 개소

청소년이 만드는 마을, 성동

내일 오후 대강당서 ‘청만세’ 발대식

역사 도시 종로, 직원 교육도 일품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초청, 인문 강연

청년 창업 친화도시 송파

박성수 구청장 ICT청년창업센터 개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