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 상도유치원 막는다”…14만곳 안전 점검

학교·철도 등 국민 생활 밀접 시설 대상

올해 순천 관광엔 ‘감성 스토리’가 흐른다

2019 순천 방문의 해 ‘관광 밑그림’

“쓰레기 투기 안 돼”… CCTV는 청결 보안관

서울 마포구, 골목길 상습 쓰레기 투기 퇴치

국장회의도 ‘노페이퍼’로 바꾸는 강남

간부회의 월 평균 6회서 1회로 축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보고서 간소화… 보여주기식 업무 개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서울 강남구는 업무 능률 향상을 위해 회의와 보고 문서를 대폭 축소했다고 10일 밝혔다. 강남구는 “월평균 6회 열리는 정례간부회의를 월 1회로 줄이고, 발표 자료도 손이 많이 가는 파워포인트 대신 한글문서로 통일하도록 했다”며 “국별로 자료를 제출했던 정례국장회의도 ‘노페이퍼’ 형식의 정례차담회로 명칭을 바꿨다”고 전했다.

구는 보고서 분량 줄이기, 보여주기식 보고방식 개선, 불필요한 업무평가 폐지, 공휴일 행사 직원 동원 최소화 등 효율적 업무 추진을 위해 관행적으로 해온 업무 행태도 바꾸고 있다. 구 관계자는 “정순균 구청장은 취임 이후 의전을 간소화했다”며 “직원들이 새벽마다 출근해서 작성해온 언론보도 스크랩 보고도 폐지하고, 포털사이트에서 직접 필요한 기사들을 찾아본다”고 했다.

정 구청장은 “불필요한 사무를 줄이고 업무 효율성을 높여 핵심 사업에 집중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9-1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법원, ‘고은 성추행’ 인정한 결정적 증거는 ‘

법원이 ‘고은 시인 성추행’을 폭로한 최영미 시인의 손을 들어준 결정적 이유 중 하나는 최영미 시인의 일기장 때문인 것으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구 ‘힙한 레미제라블’ 온다

청소년 뮤지컬 응원 유성훈 구청장

강서 의료관광, 복지부 공모사업

2012년부터 6차례… 국비 1억 확보

용산 ‘외국인 친화도시 프로젝트’

외교관 특강 등 각국 대사관과 협조

“관광으로 순천의 품격 높일 것”

허석 순천시장 인터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미세먼지 잡는 동작

    서울 동작구가 25개 자치구 가운데 처음으로 구비로 친환경 보일러 교체를 지원한다.동작구는 구비 3200만원(가구당 1…

    수해 걱정 줄인 광진

    서울 광진구는 공공하수도 공사를 할 때 가정하수관 정비대상을 굴착 폭 구간으로 한정했던 것을 도로 전폭으로 확대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