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강동, 노동권익센터 홈피 개설

노동·인권·일자리 원스톱 서비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동구가 지난 6월 서울 25개 자치구 최초로 직영으로 운영하는 노동권익센터의 공식 홈페이지를 운영한다.

강동구 노동권익센터는 노동 취약 계층을 보호하고 이들의 권익을 높여주기 위한 지역의 거점이다. 지난 6월 하루 유동인구가 30만명에 이르는 천호동에서 문을 연 센터는 열악한 근로 조건, 불합리한 처우에 대한 상담과 법률 지원, 자영업자·소상공인 지원, 노동·인권·일자리 문제 해결을 원스톱으로 담당하는 노동 관련 종합행정기관이다.

새 홈페이지는 노동인권 소외계층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고용 정보, 상담 서비스 등을 종합적으로 제공해 일자리를 구하려는 구민들의 간절함을 현실화하는 사다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8-21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