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져가는 향토 민요 2만곡, 이곳에 ‘저장’

서울시, 종로구에 우리소리박물관 개관

배달 오토바이 단속 강화가 능사?… 정부 ‘안전 대책’ 빈

민관 열흘간 ‘교통안전 확보 방안’ 논의

뮤지컬 ‘삼국유사’ 군위 명품브랜드로 태어난다

인각사와 공동 제작 새달 28·29일 공연…김수환 추기경 테마 뮤지컬 이어 제작

아침 7시, 노원엔 청소대장이 뜬다

오승록 구청장, 2주간 가을맞이 대청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이 지난 18일 노원구 공릉2동 일대에서 보행로에 무단투기된 쓰레기를 수거하고 있다.
노원구 제공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이 매일 오전 7시 서울 노원구 전 지역을 순회하며 주민들과 함께 가을맞이 대청소에 나선다.

19일 구에 따르면 지난 17일부터 시작한 이번 대청소는 다음달 2일까지 진행되며 각 동 통장과 직능단체 회원, 주민과 직원 등 150여명이 참여한다. 청소 구간은 주민센터를 출발해 평소 사람들의 통행이 많고 쓰레기 무단투기가 상습적으로 발생하는 좁은 골목길 등 청소 취약지역이다.

지난 18일은 공릉2동 일대에서 휴지, 담배꽁초, 불법광고물 등 보행로 무단투기 쓰레기를 수거했다. 또한 빗물받이 오물 제거와 공공시설물 환경 정비 등 뒷골목과 이면도로 청소를 대대적으로 실시했다. 청소와 더불어 주민들을 대상으로 생활쓰레기 배출요일과 재활용품 분리배출 방법 등을 안내하며 올바른 쓰레기 배출 캠페인도 진행했다.

또한 구는 동일로변 정류장 주변 35곳에 가로 쓰레기통을 설치해 가로변 띠 녹지의 무단투기를 방지하고,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매월 ‘클린데이의 날’을 지정해 역세권과 주요도로 물청소도 실시한다고 전했다.

오 구청장은 “아침 이른 시간에 가을맞이 대청소에 동참해 주신 주민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독려하는 동시에 새롭게 개선한 청소시스템을 가동해 깨끗하고 쾌적한 마을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9-20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과 성관계 기획사 대표 ‘위자료 3만원’

연예기획사를 운영했던 A(50)씨는 중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2013년 구속 기소됐습니다. 2011년 15세였던 중학생을 만나 수차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평생교육엔 3철학이 있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귀 기울이니 민원 술술 풀렸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적극행정 ‘접시’ 깨도 보호”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어르신의 인생, 작품이 되다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