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복지시설에 유니버설 디자인…사람 중심 ‘중구 공공디자인’ 수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서울 중구가 앞으로 노인복지시설에 ‘모든 사람을 위한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유니버설 디자인이란 성별, 연령, 국적, 문화적 배경, 장애의 유무에 관계없이 누구나 손쉽게 쓸 수 있는 사용 환경을 만드는 디자인이다.

구는 일관성 있는 도시 경관 조성을 위해 ‘중구 공공디자인 기본계획(2019~2023)’을 수립했다. 이 계획은 공공디자인의 문화적 공공성과 심미성 향상을 위해 5년마다 수립된다. 이번 계획의 기본 방향은 ‘사람 중심의, 조화·통합의, 품격을 높이는 공공디자인’ 실현이다. 이를 바탕으로 안전안심, 생활편의, 유니버설 등 8대 디자인 전략을 수립하고 권역·특구별 공공디자인 기본방향 및 세부 실행전략을 제시했다.

이에 따라 노인복지시설에는 유니버설 디자인을 적용해 불편함과 위험요소를 최소화한다. 공공시설물에는 어린이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디자인을 적용한다. 보행자우선도로 디자인 개발, 지역명소 개발, 골목길 범죄예방 적용사업 등에도 공공디자인 접목을 검토 중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구민들이 생활 속에서 공공디자인을 체감할 수 있도록 구의 정체성 확립과 품격 향상을 위한 디자인 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10-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의회, 학부모 이야기를 듣다

조영훈 서울 중구청장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