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왕도 반한 하회마을… 글로벌 안동, 관광객 1000만 시대

6년 연속 관광객 100만명 돌파 비결은

일자리 4만 7000개, 5·8·9호선 연장 ‘착착’… 경제 자

[구청장을 만납시다]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관악구청장 3개월간 경로당 순회 마무리…113곳 건의 사항 360건 중 250건 처리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달 초 관악구 보라매동 갑을아파트 경로당을 찾은 박준희 관악구청장이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관악구 제공

지난해 민선 7기 출발부터 구민들과 소통 행보를 이어 온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이 지난 3개월간의 지역 경로당 순회를 마무리했다. 박 구청장은 지난 9월 초부터 지난 12일까지 113개 경로당을 모두 찾아 어르신 4400여명의 애로사항과 지역 현안을 경청했다.

박 구청장은 어르신들의 민원이나 요구에 즉시 동 주민센터나 소관 부서에서 처리하도록 현장에서 해결사로 나섰다. 지난 9월 서림동 서광경로당에서 그는 아파트 앞 교통 구조물이 차량이 지나가는 데 방해가 된다는 어르신들의 우려에 바로 현장을 찾았다.

박 구청장은 “직접 가 보니 교통섬의 모서리 부분 한쪽이 튀어나와 차량 통행에 방해가 된다는 어르신들의 말씀이 맞았다”며 “해당 교통섬은 차량의 원활한 회전과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12월 중에 정비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렇게 처리한 민원이 전체 360건 가운데 250건이다. 나머지 건의사항은 연말까지 모두 해결할 계획이다.

구는 경로당을 단순한 쉼터가 아니라 다양한 교육·여가 활동이 이뤄지는 장으로 만들기 위해 1억 7000만원을 투입해 프로그램 활성화를 꾀하고 있다. 경로당 환경 개선을 위해 공기청정기 지원, 중식도우미 확대, 청소도우미 신규 지원 등도 함께 추진하고 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1-14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곰탕집 성추행’ 아내 심경 “남편이 만졌다면

추행 여부 등을 두고 사회적 논란이 일었던 일명 ‘곰탕집 성추행’ 사건의 피고인에게 유죄가 확정됐다.피고인의 아내는 12일 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소확행’ 골목 주차장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주민 행정서비스 만족도 1위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청년 창업가의 꿈 지원합니다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일일 산타가 된 관악구청장

박준희 구청장 ‘소망배달부’ 사업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