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교통약자 사고 다발지역 횡단보도 설치하는 영등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시장 교차로에 있는 교통섬에 방지턱과 횡단보도가 함께 있는 형태인 고원식 횡단보도가 설치돼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노인, 어린이 등 교통약자를 위해 영등포시장 교차로와 신영초등학교 주변 개선 공사를 했다고 30일 밝혔다.

영등포시장 교차로는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13건의 노인 보행사고가 발생했던 곳이다. 영등포구는 서울시, 영등포경찰서와 현장 합동조사에서 해당 구간에 대한 개선 계획을 세웠다.

구 관계자는 “조사를 통해 영등포시장 교차로 교통섬(교차로나 차도 분기점 등에 설치하는 섬 모양의 시설)의 우회전 반경이 크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이로 인해 차량 속도가 빨라지고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있다고 판단됐다”고 말했다.

이에 구는 영등포시장 교차로 내에 있던 교통섬 4개 중 2개를 없애 보도를 정비하고 남아 있는 2개 교통섬에는 고원식 횡단보도(방지턱과 횡단보도가 함께 있는 장치)를 설치해 교차로 내 진입 차량 속도를 낮췄다.

또한 영등포구는 어린이보호구역이자 교통량이 많은 구간인 신영초등학교 주변을 정비했다.

먼저 보도 확장과 더불어 과속단속카메라와 안전펜스를 설치했다. 어린이보호구역 시작점과 끝나는 지점에는 어린이보호구역 안내표지판을 발광다이오드(LED)로 교체해 운전자가 어린이보호구역을 알아차리기 쉽도록 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01-31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