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마스크 천사’ 릴레이… 안심 나누는 성북

[코로나 걱정 말아요… 적극 예방 나선 자치구] 석관동 첫 기부 후 나눔 행렬 이어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0일 성북구 석관동 통장협의회를 비롯한 여러 주민단체에서 석관동주민센터를 방문, 마스크를 기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은경 석관동주민센터 보건복지팀장, 김희자 석관동 통장협의회장, 이대현 석관동장.
성북구 제공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현상이 나타나는 가운데 서울 성북구 석관동에서 마스크 나눔이 확산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12일 성북구에 따르면 지난 5일 익명의 석관동 마스크 천사가 마스크 500개를 기부(서울신문 6일자 14면)한 이후 석관동에서 마스크 나눔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10일에는 석관동의 주민자치회, 통장협의회를 비롯한 여러 주민단체들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마스크를 전달해달라며 동주민센터를 방문했다. 석관동주민자치회는 814개, 통장협의회는 250개를 기부했다. 석관동 자율방재단도 30만원 상당의 마스크를 주민센터에 기탁했다. 김덕현 주민자치회장은 “연일 계속되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 국민이 위기감을 가진 이때 지역의 단체장으로서 조금이나마 바이러스 감염 예방 활동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주민들의 연이은 마스크 기부행렬에 석관동주민센터 직원들도 150개를 구매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기로 했다.

동주민센터 측은 기부 마스크를 지역 내 저소득 홀몸 노인, 폐지수집 노인, 다문화가족 아동 등 어려운 이웃과 지역아동센터, 실버복지센터 등 이용자가 많은 다중이용 시설에 배부할 예정이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02-1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