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 소음 막아라… 14개 지자체와 손잡은 양천

미세먼지·소음 없는 살기 좋은 우리동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2회 전국공항소음대책 실무협 개최

서울 양천구는 지난 18일 구청 4층 공감기획실에서 ‘제2회 전국 공항소음대책 지방자치단체 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구는 김포공항과 인접해 공항 소음 피해지역이 매우 넓은 지자체 중 하나로 한국공항공사의 김포공항 국제선 증설 시도를 막는 등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그러나 자치구의 독자적인 노력만으로는 대책 마련에 한계가 있어 전국 소음 피해 지역의 목소리를 모으고 다양한 대안을 공유하기 위해 자치단체 실무협의회를 개최하게 됐다. 이날 회의에는 공항 주변 지자체들인 서울 구로구, 경기 부천·김포·광명시, 인천 계양구·중구·옹진군, 부산 강서구, 경남 김해시, 제주, 울산 중구·북구, 전남 여수시의 실무 과장들과 국토교통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국토부의 ‘제3차 공항소음방지 중기계획’ 수립 관련 제도 개선안 논의 ▲주민지원사업 운영체계 개선 추진 현황 보고 ▲김포공항 소음대책지역 지정·고시를 위한 소음 영향도 조사 추진 계획 협의 등이 진행됐다.

문경근 기자 mk5227@seoul.co.kr

2020-02-20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