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지식재산청 전환”… 문체부·과기부 “용어 독점

[관가 인사이드] 특허청 이름 바꾸기 ‘제자리걸음’

이해찬 “총선 끝나면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즌2”

민주, 올 초 文대통령 언급 이후 공식화

“일손 부족 농가 돕자”… 가뭄에 단비 된 충북 ‘생산적

충북 지자체 ‘일손봉사’ ‘일손지원단’ 성과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코로나 극복 위해 SOC·안전 중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선갑 광진구청장

서울 광진구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구는 광진구 사상 최대 규모의 신속집행 금액인 1471억원을 상반기에 조기 집행해 지역경기 활성화에 힘을 불어넣는다. 이는 전년도 조기집행 실적 682억원보다 789억원 늘어난 것으로 역대 최대다. 당초 신속집행 대상 분야의 상반기 목표액인 1177억원과 구민 생활과 직결되는 소비·투자 분야의 1분기 목표액인 586억원에서 중복된 금액(292억원)을 제외한 액수다.

특히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사회간접자본(SOC) 사업과 구민이 체감할 수 있는 주민 안전·편의, 일자리와 직결된 사업을 중점적으로 관리해 상반기에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이끌 계획이다.

구는 부구청장을 단장으로 하는 신속집행추진단을 구성해 목표액 달성과 적극적인 신속집행을 추진한다. 신속집행추진단은 주기적으로 집행 상황을 모니터링해 부진 사업을 분석하고 해소 방안을 모색한다. 필요 시에는 부진 사업에 대한 보고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우리 구 재정 건전성이 훼손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정부 정책 기조에 맞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기 위한 신속집행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며 “이와 함께 계획적인 재정 신속집행으로 불용·이월액을 줄이고 연말 예산 몰아 쓰기로 인한 예상 낭비를 사전에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2-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넉달간 급여 30% 반납한 구청장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더 필요한 곳에 양보합시다”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학원 자발적 휴원 땐 100만원 지원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강북 전통시장은 ‘배달’ 됩니다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