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 엔딩’ 선언에도 꾸역꾸역… 거리두기 무시하는 상

창원, 진해 명소 막아도 일부 지역 붐벼

귀국 유학생 쏠린 강남… 타워팰리스서도 ‘양성’

서울 해외유입 확진자 절반이 강남 3구

‘온라인 도시’ 서울, ‘코로나 블루’ 줄이는 이색 서비

市 복지포털, 재난긴급생활비 사전 접수

구로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 캠페인’ 나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가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 캠페인’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집단감염 우려가 높은 다중이용시설 등을 대상으로 시설 현황에 맞는 맞춤형 행동지침을 안내하고, 구민을 대상으로 릴레이 홍보활동을 한다고 구는 설명했다.

이에 따라 교회에 온라인 예배를 권고하고, 부득이하게 현장 예배를 유지하는 경우에는 참석자 명단 작성, 입장 전 발열 체크, 신도 간 좌우 2m 거리 유지, 식사 제공 금지 등 7가지 세부 수칙을 전달했다. PC방, 노래연습장, 민간 체육시설 등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유도하고, 에어로빅, 줌바댄스 등 그룹 운동 프로그램 중단을 권고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20-03-2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