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일부터 요일 상관없이 살 수 있다

5부제 폐지… 2002년생 이후 5개 구매

스마트 에어샤워·도로 세척… 미세먼지 多잡는 동작

공사장 비산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제2의 ‘기생충’ 만들도록… 중구 영화창작공간 마련

충무로 일대 3곳 입주자 29일까지 모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가 장충동에 영화창작공간을 마련하고 ‘기생충’과 같은 K 무비를 탄생시킬 영화산업 관련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영화창작공간은 지역 기업인 ㈜파라다이스가 지역사회 공헌활동의 하나로 중구에 제공한 총 3곳의 빈집을 이용해 마련했다. 모두 장충동 지하철 3호선 동대입구역 인근에 있다. 2곳은 영화프로덕션 오피스 4개 실로, 나머지 1곳은 영화창작공간으로 사용된다.

운영을 맡은 중구문화재단은 충무로 영화산업의 복원과 활성화를 위해 영화 관계자에게 무상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프로덕션 오피스 4개 실은 영화투자 계약 체결 또는 예정 작품으로 감독이나 주연배우 중 1명 이상의 계약을 완료한 프로덕션이면 입주가 가능하다. 영화창작공간은 영화산업 관련 창작공간 운영계획이 있는 단체라면 가능하다. 영화제작 시 6~8개월가량 단기로 사용할 수 있다.

이날부터 26일까지 1주일간 입주 신청자는 현장 확인을 할 수 있다.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신청을 받는다. 선정은 심의를 거쳐 다음달 초 확정할 예정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한국 영화의 상징적 공간인 충무로 주변에 영화 관계자가 부담 없이 다시 모여 충무로 영화산업을 부흥시키고 제2, 제3의 봉준호 감독이 탄생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5-2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소비’ 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치원-초·중·고 코로나 예방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국공립어린이집 늘린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