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9430원 vs 8500원 수정 제안

최저임금위 6차 회의 양측 이견 못 좁혀

1000인 이상 기업 비정규직이 40.1%

파견·용역 고용 노동자 비율은 21.1%

횡성 한우?… 소형 전기차의 ‘엔진’입니다

횡성군, 이모빌리티 산업 육성 ‘승부수’

광나루로 대중교통 접근성 ‘업’… 302번 버스 새달 4일부터 경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광진구는 광나루로(올림픽대교 북단~화양사거리) 인근 주민들의 교통 불편을 개선하기 위해 시내버스 302번의 노선 조정을 완료하고 다음달 4일 첫차부터 변경된 노선으로 운행한다고 29일 밝혔다.

302번은 성남시(상대원동)를 출발해 송파구와 광진구를 거쳐 성동구(상왕십리동)까지 운행하는 노선이다. 구는 광나루로에 직선으로 연결되는 대중교통 노선이 없어 불편함을 겪는 주민들을 위해 현장조사를 하고 각 동주민센터를 통해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또한 서울시와 협의한 끝에 302번 버스 노선을 조정하게 됐다.

이번 노선 조정으로 기존에 자양사거리에서 광진경찰서를 거쳐 구의사거리를 경유하는 노선이 자양사거리에서 올림픽대교 북단교차로를 거쳐 구의사거리를 경유하도록 변경된다. 또한 기존에 성동고교 교차로에서 청계천로를 지나 양지사거리를 경유하는 성동구 구간도 성동고교 교차로에서 마장로를 거쳐 양지사거리를 경유하도록 조정된다. 구는 이용 주민의 혼란에 대비해 안내문 부착, 구 홈페이지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도 사전 안내할 계획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이번 302번 버스 노선 조정으로 광나루로의 대중교통 연계 및 접근성이 한층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6-3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특구’ 구로 만든다

이성 구청장, 청소년 친화도시 역점

2년간 외부재원 6052억원 유치

민선 7기 관악 빛나는 적극 행정

장애인 자립생활주택 2호 개소

이정훈 강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