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구례 등 지자체 11곳, 특별재난지역 추가 지정

1차 7곳 이어 총 18곳… 지자체 건의 수락 靑 “조사 뒤 읍면동 단위로 추가할 계획” 지정 빠진 부산·충남북 등 지역 반발도

이틀째 50명대 확진… 방역당국 “수도권 일촉즉발 상황”

깜깜이 환자 10% 웃돌고 교회 등 확산 ‘조용한 전파’ 늘어 5~6월보다 더 위험 휴가·연휴·집회로 증폭되면 통제 불능 확진자 더 늘면 거리두기 2단계 상향

‘51일 장마’ 산사태 피해 1548건·사상자 13명

면적 627㏊·재산피해 993억 3900만원 태양광시설 12건… 전체 건수의 0.8% 산림청 취약지역 조사 2만건으로 확대

동대문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 가족봉사단 모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초등학생 자녀 둔 가정 15가구 선발

서울 동대문구가 지구의날 50주년을 맞아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가족봉사단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가족봉사단은 ‘지구를 살리는 쓰레기 노노 프로젝트’를 주제로, 스스로 미션을 만들어보고 진행하게 된다. 모집 대상은 초등학생 자녀를 둔 가정으로, 동대문구는 총 15가구(60명 내외)를 선발할 계획이다. 선발된 가족은 증가하는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실험적 프로젝트를 기획하고 수행하면 된다. 동대문구 관계자는 “기존 자원봉사가 주최 측이 프로그램을 주면 따르는 수동적 방식이었다면 이번 프로그램은 자원봉사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실행한다는 측면에서 차이가 크다”고 설명했다.

모집 기간은 지난 3일부터 17일까지다. 선발된 가족봉사단은 25일 오전 10시, 온라인 워크숍을 시작으로 두 달여간 프로젝트를 실행하고 활동 내용을 온라인에 공유하게 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자원봉사의 영역 또한, 비대면으로 확장되는 전환기를 이끌어 갈 가족봉사단을 모집하게 됐다”면서 “많은 가족들이 가족봉사단에 참여해 지구사랑 실천의 메시지도 전하고, 자원봉사를 통한 건강한 가족문화를 만들기 바란다”고 밝혔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0-07-0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지런함이 큰 위기 막는다… 우면산 교훈 잊지 않은 관악

[현장 행정] 산사태 취약지 정비 나선 박준희 구청장

중구, 남대문 중앙상가 등 전통시장 23곳 방역

마스크 착용·소모임 금지 등 강력 권고 숭례문수입상가 임시선별진료소 운영

마포, 8·15 홍대 패션 콘서트 “코로나로부터 해방”

독립운동가 33인 연상되는 모델 등장

우울하다면 ‘클릭’하세요… 주민 마음 챙기는 성동

구 홈페이지 온라인 심리검사 서비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