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공공병원 신·증축 추경 반영한다더니… 노사정 합

文 “잠정합의문 내용 3차 추경에 증액” 현실엔 4차 추경·내년 예산안에도 빠져 공공병원 최대 걸림돌 예타 개선도 답보 “文대통령 공공의료 언급은 립서비스”

감사원 “靑 어린이날 영상제작 때 국가계약법 위반”

용역계약 체결 전에 특정 업체에 발주 납품 완료 상태서 계약기간 허위 명시 비서실 “일정 촉박 탓… 재발방지 교육”

“돌봄교실 지자체 이관 법안 폐기하라”…새달 파업 예고

운영책임 ‘학교→국가·지자체’ 법안 발의 돌봄전담사들 “공공성 훼손… 법 폐기를” 교원단체 “정부·지자체 책임져야 할 복지”

영등포, 아동·청소년에 정책 제안받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탁트인 아동 talk talk’ 참가자 모집
놀이·안전·시민권 등 과제 정해 제안


채현일(오른쪽 두 번째) 영등포구청장이 지난해 8월 구청에서 열린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한 원탁토론회’에서 참가자들과 얘기를 하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는 아동·청소년의 목소리를 듣고 구정에 반영하기 위한 ‘제1회 탁트인 아동 talk talk’ 참가자를 오는 31일까지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이 대회는 아동·청소년들이 스스로 본인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을 제안함으로써 구정 참여와 정책 발굴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 이는 민주시민으로서 역량을 강화하고 기본 권리가 보장되는 아동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영등포형 아동친화 정책’의 하나이다.

참가대상은 구에 거주하는 9~17세 또는 영등포 소재 초등 4학년에서 고등학교 재학생 누구나 가능하다. 2~5명으로 구성된 모둠 단위로 참가할 수 있다.

제안내용으로는 아동·청소년과 직접적으로 관련된 ▲놀이와 여가 ▲참여와 시민권 ▲안전과 보호 ▲건강과 위생 ▲교육환경 ▲가정환경 등 지정과제 6가지 또는 아동·청소년의 행복과 관련된 자유과제 중 한 가지 주제를 선택해 제안할 수 있다. 신청을 희망하는 아동·청소년은 구 홈페이지에서 서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담당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구는 제안에 대한 진정성, 실효성, 지속성을 공정하게 평가하는 예선심사를 거쳐 다음달 4일 본선 진출 5팀을 선정, 구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08-05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전국시군구의장協 회장에 조영훈 서울 중구의장

4선 조 회장, 중구의회서 첫 당선 영광 “지방자치법 개정안, 기초단체도 적용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