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영등포, 통일교육센터와 자치구 첫 업무협약 체결

새달 첫 사업 ‘뮤지컬 토크콘서트’

송파, 지역 현안 논의… “구청장과 토크콘서트”

새달 7일부터 6회 걸쳐 실시간 라이브로 온·오프라인 진행… 홈피로 신청받아 박성수 구청장 “구민 목소리 구정 반영”

1인가구 ‘마음 돌봄 꾸러미’… 코로나 블루 날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 100가구 선정… 허브차 등 지원
의료기관 연계 체계적 심리방역에 집중

서울 동대문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우울감과 사회적 고립감을 느끼는 1인 가구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마음 돌봄 꾸러미’를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사태가 길어지면서 집에서 혼자 시간을 보내는 시간이 늘어난 1인 가구의 심리적 안정과 우울감 감소를 위해 마련됐다. 사업은 찾아가는 동 주민센터 방문간호사와 생명지킴활동가가 발굴한 우울감이 높은 100가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마음 돌봄 꾸러미는 허브차, 마스크, 파스, 컬러링 북, 색연필 등 다양한 품목으로 구성된다. 찾아가는 동주민센터의 방문간호사와 생명지킴활동가는 1인 가구의 안부를 수시로 확인하고 우울감이 심한 경우 자살예방전담요원이 심리 지원을 위한 전화 및 대면 상담을 진행한다. 대면 상담 결과 추가 상담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정신 의료기관 및 동대문구정신건강복지센터 등과 연계해 체계적인 심리 방역을 진행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홀로 생활하는 주민의 마음 건강을 보살피기 위해 마음 돌봄 꾸러미를 제작해 지원하게 됐다”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내면의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구를 발굴해내 우울감과 고립감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0-08-07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