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달만 무급휴업·휴직해도 지원금 받는다

지급 요건 무급휴직 90일→30일로 단축 경영난에도 감원 대신 고용 유지 기업에 올 연말까지 시행… 고용부 “연장 검토” 유급휴가 훈련 지원도 5일→3일로 완화

“공항 부지는 대구 동구의 새 심장… 스마트 시티로 대변

상상하지 못했던 발전 청사진 자신 있게 꺼낸 배기철 구청장

“새 시대는 새 슬로건에”지역 브랜드 변화 열풍

상주, 반감 사던 ‘Just Sangju’ 교체 대전, 시민 중심 ‘대전이즈유’로 변경 ‘플러스 창원’ ‘人 순천’ 등 가치 반영

강남 ‘푸드 딜리버리’… 취약계층 집앞까지 맞춤 복지 배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푸드마켓 일원·대치점 11월까지 서비스

서울 강남구가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 실현을 위해 이달부터 지역의 홀몸어르신과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푸드 딜리버리’ 사업을 한다고 9일 밝혔다.

푸드 딜리버리는 식료품과 잡화, 의류 등 취약계층이 원하는 물품을 전화로 신청받아 직접 가정에 전달해 주는 서비스다. 물품은 한 달에 한 번 제공된다.

강남구 관계자는 “강남푸드마켓 일원·대치점에서 11월까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강남구는 이를 위해 희망일자리사업으로 모집한 청년인력 5명을 푸드마켓 매장에 전담 배치하고, 물품 수요 조사, 포장 작업 등도 지원하기로 했다.

강남구는 지난달 강남·역삼·삼성세무서와 업무협약을 맺은 데 이어 ▲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강남·수서경찰서 ▲서울강남우체국 등 지역 공공기관과의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등 촘촘한 사회복지망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임동호 복지정책과장은 “현재 애플리케이션 ‘더강남’에서 푸드마켓 물품의 종류와 수량 등을 사전에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 중”이라면서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언택트(비대면·온라인 접촉)리더, 강남’으로 거듭나기 위해 복지 전반에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0-08-10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내년 서대문구정 핵심 키워드, 지역경기 회복·전략사업 완결

코로나 대응 등 5대 실천방안도 마련 “실질적인 민선 7기 공약 완성하는 해”

이성 구청장이 손수 펜 든 까닭은

구로 추석 사랑의 손편지 쓰기 캠페인 “글로나마 20년만에 부모님 직접 불러 가족들 찬찬히 떠올린 의미 있는 시간” 새달 11일까지 주민 손편지 공모전도

“비대면이라도 민주주의 가치는 퇴색되지 않죠”

강북, 4·19혁명 60주년 국민문화제

“광진 전통시장 힘내요”… 배송 지원·주차장 건립

김선갑 구청장, 추석 앞둔 자양시장 방문 애로사항 듣고 위로… 대책 마련에 총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