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담인력 부족… 과기부·공정위 ‘기록관리’ 낙제점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5㎞ 밖 미세먼지도 측정… 시흥, 세계 첫 ‘라이다시스템’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통학로 넓히고 안전시설 확충… 어린이 교통안전 팔 걷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동, 전 주민에 마스크 229만장 배부… 1인당 5장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정훈 강동구청장

서울 강동구는 모든 주민에게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배부한다고 22일 밝혔다.

강동구는 마스크를 배부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에 따른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홍보하고, 개인방역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할 방침이다. 이번에 배부하는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침방울을 차단해 감염 예방 효과가 있으면서, 가볍고 통기성이 우수해 일상생활에서 착용하기 편리하다.

구는 강동구에 거주하는 모든 주민 45만 7330명에게 1인당 5장씩 총 229만장의 마스크를 배부한다. 배부 기간은 23일부터 29일까지로, 가구를 직접 방문해 전달한다. 비대면 문전 배부를 원칙으로 하고 발열 점검, 보건용 마스크 및 위생장갑 착용, 손소독제 사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방침이다. 기간에 마스크를 받지 못한 주민은 다음달 8일까지 가구원 중 한 명이 신분증을 가지고 주소지 동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구는 코로나19 초기부터 필터교체형 면마스크를 수천장 제작해 배포했다. 필터를 넣어 사용하는 면마스크가 KF80 의료용 마스크만큼 비말 미세입자를 차단하는 효과를 갖고 있다는 게 실험으로 입증되면서 전국 지자체로 확산되기도 했다. 지난여름에는 폭염에 대비해 국가보훈대상자 4922명에게 여름용 마스크를 10장씩 배부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추석 특별방역기간이 코로나19 재유행과 생활방역 전환을 결정할 분수령이 될 것”이라며 “주민 여러분께서는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수칙을 준수하고, 추석 연휴에도 되도록 집에 머물며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민영 기자 min@seoul.co.kr
2020-09-2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끼리 ‘다독다독’… 사랑방 열린 구로

[현장 행정] 이성 구청장, 독서동아리방 2곳 개관

나무 30만 그루 심기 통했다… 양천 ‘그린시티’ 대통령상

전국 첫 미세먼지 신호등·숲태교 눈길 도시·자연환경 개선해 생태도시 실현

용산 “순국선열 정신 배우러 갑시다”

보훈단체 회원 40명에 역사교육 기회 이봉창 의사 역사울림관·효창공원 탐방

청소년 뜻대로 설계된 장위청소년센터 개관

성북 장월로 공부방, 문화공간으로 신축 477㎡ 규모에 춤·스포츠·요리체험 시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