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적 해이 논란에 “서울 그만 가”

관가 “세종 중심 근무 분위기 확산”…하위직 공무원·공공기관도 비상령

난, 농사꾼 드론…농업 적용 연구·보급 활발

이천·평택 농업기술센터 연구 결과…벼 재배 노동력 절반으로 절감 효과

골프장부터 전망대까지… 하수처리장 무한변신

용인 도심 한복판의 ‘수지레스피아’

마포·은평·서대문, 연세대와 손잡았다

산학협력 선도모델 구축 강화 협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은평·서대문구 등 서북 3구는 연세대와 산학협력 선도모델을 구축하고 지역사회 공헌활동을 강화하는 협약을 맺었다고 1일 밝혔다. 3개 구와 연세대는 경제·산업·교육·문화 등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전방위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우선 지역사회 수요조사 데이터 구축, 효과적 대응과 연계를 통한 디지털-데이터 기반 커뮤니티 케어를 위해 협력한다. 4차 산업혁명으로 경력단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미래직무 교육 및 재교육을 위한 협력, 청년과 함께하는 소상공인 혁신 플랫폼 구축 등 현안분야에 대해 협력 체계를 세운다.

연세대 소재지 서대문뿐 아니라 인근 자치구와 모두 협약을 체결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3개 구는 지난해 11월 서북 3구 발전포럼을 시작으로 ‘서북권구청장협의회 협약식’을 갖고, 지난달 12일 공동협력사업 실무진을 대상으로 서북 3구 합동 워크숍을 개최하는 등 협력 토대를 다졌다. 이번 협약과 더불어 공동 생활권으로서 협력 영역을 넓히고 있다는 설명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협약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인재 육성 등 실질적인 협력의 선도적인 모델을 만들어 대학과 자치구 간 선순환 체제를 조성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9-04-02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예비역조차 분노하게 만든 국방부 만화, 어떻길

‘군필 vs 미필’ 만화, 거센 비난 여론군필 우월성 강조…“현실과 괴리” 비판상해보험 가입 등 실질적 예우방안 필요지난 20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024년 이전 창동차량기지, 최첨단 의료단지로 키워보자”

박원순 시장, 최근 서울대병원 이전 제안…오승록 노원구청장·지역구 의원들 “환영”

고시원 전전 일용근로자 가족 구한 ‘마포하우징’

[현장 행정] 임대주택 입주식 참석 유동균 마포구청장

관악, 1억 5000만원 들여 전통시장 키운다

‘신시장 모델 육성 사업’ 통해 경쟁력 강화

노래하고…힐링 선물한 시장님

엄태준 이천시장 ‘직원 화합 콘서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