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보도자료) 휴무날, 차량 전복사고 현장에서 모자 구한 소방관들에게 표창 수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지난 9월 7일 부산 기장군 두명터널 앞, 휴무일에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32살 여성, 6살 아들)구조에 앞장 선 소방공무원들에게 소방청장 표창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 표창장은 소속 시·도 소방본부장이 전수
○ 경상남도 양산소방서 지방소방사 이단비 등 3명은 휴무일 지인 결혼식에 가던 중 전복된 승용차를 발견하고 통행 중인 차량을 우회 유도하고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를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평소 휴대하고 있던 구급장비로 응급처치 후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 2차 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즉시 구조한 덕분에 사고를 당한 엄마와 어린 아들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



□ 정문호 소방청장은 휴가비번 날이나 근무 날 등 사고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활동으로 소방을 빛낸 소방공무원 등에 대한 표창제도를 활성화해서 직원을 격려하고 사기가 진작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