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보도자료) 휴무날, 차량 전복사고 현장에서 모자 구한 소방관들에게 표창 수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지난 9월 7일 부산 기장군 두명터널 앞, 휴무일에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32살 여성, 6살 아들)구조에 앞장 선 소방공무원들에게 소방청장 표창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 표창장은 소속 시·도 소방본부장이 전수
○ 경상남도 양산소방서 지방소방사 이단비 등 3명은 휴무일 지인 결혼식에 가던 중 전복된 승용차를 발견하고 통행 중인 차량을 우회 유도하고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를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평소 휴대하고 있던 구급장비로 응급처치 후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 2차 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즉시 구조한 덕분에 사고를 당한 엄마와 어린 아들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



□ 정문호 소방청장은 휴가비번 날이나 근무 날 등 사고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활동으로 소방을 빛낸 소방공무원 등에 대한 표창제도를 활성화해서 직원을 격려하고 사기가 진작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2019-09-23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